뉴시스, 고승범 금융위원장 초청 금융포럼 내일 개최

정옥주 입력 2022. 1. 25. 17:46 수정 2022. 1. 25. 17: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내 최대 민영뉴스통신사 뉴시스가 '2022년 금융정책 방향'을 주제로 26일 오전 7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서울 3층 사파이어볼룸에서 금융포럼을 개최한다.

이에 고 위원장은 이날 조찬포럼에서 새해 금융정책의 방향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김형기 뉴시스 대표는 "올해는 많은 부문에서 불투명성이 커지고 있다"며 "새 정부를 맞이할 시점에 금융정책의 방향이 어디로 향할지를 이 자리를 통해 보다 명쾌하게 인식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고 위원장, 올해 금융정책 방향 특별 강연
뉴시스 홈페이지·공식 유튜브 채널 생중계


[서울=뉴시스] 정옥주 기자 = 국내 최대 민영뉴스통신사 뉴시스가 '2022년 금융정책 방향'을 주제로 26일 오전 7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서울 3층 사파이어볼룸에서 금융포럼을 개최한다.

이날 포럼은 김형기 뉴시스 대표의 인사말로 문을 연다. 이어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특별 강연자로 나서 금융당국의 새해 금융정책 방향에 대해 밝힐 예정이다.

코로나19 사태 지속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계속되면서 서민들이 심한 고통을 겪고 있다. 이런 가운데 오는 3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있어 금융정책 방향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도 높다.

금융당국의 규제에 따라 가계부채 증가 속도가 둔화되긴 했지만, 여전히 그 절대적인 규모는 경제를 위협할 정도로 크다. 또 정부의 대출 규제가 효과를 거두기 시작했지만, 동시에 서민들의 생활 또한 어려워져 이중고를 겪고 있다. 이런 가운데 주식시장에 대한 국민의 기대는 커지고 있고, 부동산 시장의 안정화 역시 전 국민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이에 고 위원장은 이날 조찬포럼에서 새해 금융정책의 방향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이번 금융포럼은 뉴시스 홈페이지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생중계된다.

김형기 뉴시스 대표는 "올해는 많은 부문에서 불투명성이 커지고 있다"며 "새 정부를 맞이할 시점에 금융정책의 방향이 어디로 향할지를 이 자리를 통해 보다 명쾌하게 인식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anna224@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