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코미디언' 밥 사겟, 영면에 들다 [TD할리웃]

김종은 기자 입력 2022. 1. 17. 16:5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미국의 유명 코미디언 밥 사겟이 영면에 들었다.

미국 연예매체 피플에 따르면 밥 사겟의 장례식은 14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에서 비공개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장례식에는 밥 사겟의 가족을 비롯해 배우 존 스타모스, 캔디스 카메론 부레, 메리 케이트, 애슐리 올슨, 데이브 쿠리어, 로리 로우린과 모시모 지아눌리가 참석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밥 사겟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미국의 유명 코미디언 밥 사겟이 영면에 들었다.

미국 연예매체 피플에 따르면 밥 사겟의 장례식은 14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에서 비공개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장례식에는 밥 사겟의 가족을 비롯해 배우 존 스타모스, 캔디스 카메론 부레, 메리 케이트, 애슐리 올슨, 데이브 쿠리어, 로리 로우린과 모시모 지아눌리가 참석했다.

존 스타모스는 장례식에 앞서 "오늘은 내 생애 가장 힘든 날이 될 것 같다"는 소감과 함께 밥 사겟을 향한 기도를 덧붙였고, 밥 사겟의 아내 켈리 리조는 "사랑한다 내 형제"라는 답글을 남겼다.

한편 밥 사겟은 지난 9일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에 위치한 리츠칼튼 호텔 객실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보도에 따르면 호텔 보안요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이 시신을 발견했으며, 타살 흔적 및 마약 복용 흔적 등은 없었다. 특히 고인은 사망 전날에도 투어 일정을 공유하며 "그날 뵙길 바라요"라고 예고했던 바, 팬들의 충격은 더 클 수밖에 없었다.

한편 올해 65세가 된 밥 사겟은 1987년부터 1995년까지 ABC 인기 시트콤 '풀 하우스'에 대니 태너 역을 맡아 유명세를 떨쳤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밥 사겟 트위터]

밥 사겟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Copyright© 티브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