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BS, 예산 대폭 삭감에 "비용 줄이고 '잘 버는' 체질로" 천명

강애란 입력 2022. 1. 17. 11:14 수정 2022. 1. 17. 11:3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올해 예산이 지난해보다 55억원 삭감된 TBS(교통방송)가 재원 감소에 따른 위기 타개와 새로운 수익원 발굴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또 "재난에 가까운 예산안의 급격한 변동을 막고 재원을 다각화하기 위한 제도적 장치도 반드시 마련해야 한다"며 "라디오 상업광고 허용은 물론 국고지원, 방송통신발전기금, 지역방송발전기금 등 공적 재원들로 바람직한 재원 구조의 큰 그림을 그려나가자"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이강택 대표 신년사.."라디오 상업광고 허용·국고지원 등 재원 다각화"
TBS [T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올해 예산이 지난해보다 55억원 삭감된 TBS(교통방송)가 재원 감소에 따른 위기 타개와 새로운 수익원 발굴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이강택 TBS 대표이사는 17일 신년사를 통해 "연말 예산 심의 과정에서 마지막까지 고군분투하며 갖은 노력을 다했지만 아쉬운 결과를 받아들여야 했다"며 "그러나 저는 TBS의 저력을 믿는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가용 재원이 줄어든 만큼 꼭 필요한 곳에 제대로 잘 써야 한다"며 "총체적 점검을 통해 기존 사업 구조를 진단하고, 비용 대비 효과를 높여야 하며 불요불급한 지출은 과감하게 잘라내자"고 말했다.

이어 "협찬사업을 적극 유치하고, 우수한 기획으로 제작비 외부조달 비율을 제고하는 등 '잘 버는 체질'로 바꿔야 한다"며 "시민들을 후원회원으로 제작비를 크라우드 펀딩하는 등 새로운 길을 개척하자"고 독려했다.

또 "재난에 가까운 예산안의 급격한 변동을 막고 재원을 다각화하기 위한 제도적 장치도 반드시 마련해야 한다"며 "라디오 상업광고 허용은 물론 국고지원, 방송통신발전기금, 지역방송발전기금 등 공적 재원들로 바람직한 재원 구조의 큰 그림을 그려나가자"고 말했다.

이 대표는 유튜브 콘텐츠 확장 및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진입 등도 새해 추진해야 할 분야라고 강조했다.

그는 "전년 대비 2배의 수익을 창출한 유튜브 콘텐츠도 보다 발전·확장해야 한다"며 "라디오·TV 콘텐츠 재가공을 넘어 유튜브 브랜디드(전용) 콘텐츠를 본격 제작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TV제작본부는 명칭에서부터 TV를 떼어내고 명실상부한 플랫폼 전환의 원년을 만들어달라"며 "과감한 기획과 전략 수립으로 OTT 진입을 위해 트렌디하고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aeran@yna.co.kr

☞ 서울의소리 "김건희 '조국 가만 있으면 구속 안하려 했다' 발언"
☞ 추미애 "김건희, 길잃은 보수정당 완벽 접수…최순실보다 영악"
☞ 서울시, '밥퍼' 목사 고발…최 목사 "공개 사과하라"
☞ 김연경, 발리볼월드 선정 2021년 세계 최고 여자선수
☞ '무속인 선대본부 고문' 보도에…국힘 "친분으로 몇번 드나든것"
☞ 아내 친구 성추행 40대 징역 1년…"상당한 정신적 충격"
☞ 서울대 구성원 절반 "학내 차별 심각"…사유 1위는 바로 '이것'
☞ 21일 호텔격리후 귀가했다가 확진…격리 중 감염 의심
☞ '흡연이냐, 뛰어내리느냐'…콜센터 상담사를 병들게 하는 것들
☞ 목에서 사탕이 쑥…딸 구해낸 아빠의 기술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