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실력으로 전세계 사로잡았다"..최고의 배구 선수 등극

김자아 기자 입력 2022. 1. 17. 08:19 수정 2022. 1. 17. 10:2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김연경이 2021년 '최고 여자 배구선수'에 선정됐다./월드발리볼닷컴

대한민국 배구 황제 김연경(34)이 전세계에서 가장 뛰어난 배구 선수에 선정됐다.

국제배구연맹(FIVB)에서 운영하는 발리볼월드닷컴은 16일(현지시각) 김연경이 올해 최고의 여자 배구선수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발리볼월드닷컴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10억 스타’인 김연경은 실력으로 지구촌 팬들을 사로잡았다. 김연경은 마지막 올림픽에서 모든 것을 바쳐 대한민국을 4강까지 이끌었다”고 했다.

이 매체는 지난 10일부터 2021년 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와 2020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걸출한 기량을 뽐낸 전 세계 남녀 선수 12명의 순위를 순차적으로 공개했다. 1위 발표에 앞서 힌트로 ‘1·9·8·8′을 제시해 김연경이 태어난 해를 암시하기도 했다.

매체는 “2021년은 김연경에게 획기적인 해였다”며 “2005년 한국 국가대표로 데뷔한 김연경은 3회 연속 올림픽 본선 출전과 올림픽 4강 진출을 이끌고 올림픽 직후 17년 만에 대표팀에서 은퇴했다”고 평했다.

또 김연경이 2020-2021시즌 프로배구 V리그에서 흥국생명을 챔피언결정전 준우승으로 이끌었고, 발리볼네이션스리그에서도 196점을 터뜨렸다며 김연경의 활약상을 소개했다.

특히 도쿄올림픽에서 김연경의 역할이 뛰어났다는 게 매체의 설명이다.

매체는 “단일 올림픽 경기에서 4차례 30점 이상을 기록한 역사상 최초의 선수”라며 “도쿄올림픽 개회식에선 한국 국기 기수로서 자국 대표단을 이끌기도 했다”고 했다. 또 “대표팀 기간 동안 김연경은 한국 최고의 배구 선수라는 위상을 얻었다”고도 했다.

김연경이 2021년 '최고 여자 배구선수'에 선정됐다./월드발리볼닷컴

김연경의 소셜미디어 영향력도 자세히 다뤘다.

매체는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등 소셜미디어 팔로워 수가 100만명을 넘어선 해”라며 “팬들 사이에서 엄청난 인기를 얻어 유튜브에서 10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거느린 최초의 배구선수가 됐다”고 했다. 아울러 김연경이 지난해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거론된 여성 운동선수라는 사실도 덧붙였다.

이 밖에 매체는 중국 상하이에서의 활약상을 소개하는 등 실력과 인기 모두 세계 1위라는 점을 설명했다.

발리볼월드닷컴은 인스타그램 계정에 김연경의 1위 소식을 전한 뒤 이탈리아 출신 터키 배구 지도자 지오반니 귀데티 감독의 김연경 평가를 적었다.

지오반니 감독은 “김연경은 러시아 선수의 몸과 미국 선수의 힘, 일본 선수의 기술과 브라질 선수의 민첩성을 모두 갖춘 선수”라고 했다.

한편 최고의 선수 2위는 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거머쥔 미국대표팀의 리베로 저스틴 윙-오란테스가 선정됐다.

Copyright © 조선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