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UAE 총리와 회담..'韓 패트리엇' 천궁-Ⅱ 계약 체결

박경준 입력 2022. 1. 16. 23:12 수정 2022. 1. 17. 11:4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Ⅱ'의 아랍에미리트(UAE) 수출이 결정됐다.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두바이 엑스포 행사장에서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 총리 겸 두바이 군주와 회담하고 이런 내용을 포함한 양국의 협력 사안들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UAE 천궁-Ⅱ 구매에 사의"..방산협력 양해각서 등도 체결
우주·수소분야 협력 등에 공감대..부산 엑스포 유치 지원도 요청
한-UAE 수소협력 테이블에 참석한 문 대통령 (두바이=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두바이 한 호텔에서 열린 한-UAE 수소협력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 참석, 박수치고 있다. 2022.1.16 seephoto@yna.co.kr

(두바이=연합뉴스) 임형섭 박경준 기자 = 한국형 패트리엇으로 불리는 탄도탄 요격미사일 체계인 '천궁-Ⅱ'의 아랍에미리트(UAE) 수출이 결정됐다.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두바이 엑스포 행사장에서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 UAE 총리 겸 두바이 군주와 회담하고 이런 내용을 포함한 양국의 협력 사안들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특히 이날 회담에서는 국내 방산업체인 LIG, 한화시스템과 UAE 국방부의 조달 계약을 관리하는 타와준(Tawazun) 간에 '천궁-Ⅱ 사업계약서' 교환이 이뤄졌다.

앞서 UAE 국방부는 지난해 11월 "한국의 방공 체계인 M-SAM(중거리 지대공미사일)을 들여올 계획"이라며 "계약 규모는 35억 달러(약 4조1천억원) 상당"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번 회담 계기에 천궁-Ⅱ 구매계약이 확정된 데 UAE에 사의를 표하면서 양국의 국방·방산 분야 협력이 비약적으로 확대돼온 점을 평가했다.

한국의 '2030 부산엑스포' 유치 계획도 의제로 올랐다.

문 대통령은 두바이 엑스포 한국의 날 행사에 참석한 후 이뤄진 회담에서 UAE가 지난달 건국 50주년을 맞은 것을 축하하고, 양국이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는 데 이번 회담이 새로운 이정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두바이의 자매결연 도시인 부산이 2030 엑스포를 유치할 수 있도록 각별한 지지를 당부했다.

이에 알막툼 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상황에도 문 대통령이 두바이 엑스포 초청에 응해준 데 감사의 뜻을 밝혔다.

두바이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 (두바이=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중동 3개국 순방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오후(현지시간) 첫 순방국인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두바이 왕실공항에 도착, 이동하고 있다. 2022.1.16 seephoto@yna.co.kr

문 대통령은 이 외에도 보건·의료, 우주·과학기술, 수소 분야 등에서도 실질 협력이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체적으로는 우주탐사·위성항법 등 우주개발을 위한 협력을 비롯해 한국의 수소차·연료전지 기술 및 UAE의 그린·블루수소 생산 기술의 시너지 효과가 있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아울러 인류 공동의 과제인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2050년 탄소중립 실현 등에 필요한 협력을 이어가자고 제안했다.

또 그동안 UAE의 건설·인프라 사업에 활발하게 참여해 온 한국 기업이 지속해서 UAE에서 활동하는 데 필요한 지원도 요청했다.

이를 위해 양국은 회담이 끝난 뒤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 발주 사업에 한국 기업이 참여할 때 신속한 금융 지원을 약속하는 내용의 기본여신약정을 체결했다.

이 외에도 수소·암모니아 공동연구협약, 블루암모니아 시범도입 계약, 수소산업 프로젝트 금융지원 양해각서 등이 체결됐다.

오는 18일에는 보건의료협력 양해각서와 양국 간 의료관광 활성화를 위한 내용을 담은 정부환자위탁치료 의료서비스 공급자 협약을 체결한다.

hysup@yna.co.kr

kjpark@yna.co.kr

☞ 굴찜 먹다 발견한 커다란 진주…"행운의 징조 되길"
☞ 서울시, '밥퍼' 목사 고발…최 목사 "공개 사과하라"
☞ 서울의소리 "김건희 '조국 가만 있으면 구속 안하려 했다' 발언"
☞ 추미애 "김건희, 길잃은 보수정당 완벽 접수…최순실보다 영악"
☞ 목에서 사탕이 쑥…딸 구해낸 아빠의 기술
☞ '무속인 선대본부 고문' 보도에…국힘 "친분으로 몇번 드나든것"
☞ UAE 가는 한국형 패트리엇 '천궁-Ⅱ', 수출액이 무려…
☞ 서울대 구성원 절반 "학내 차별 심각"…사유 1위는 바로 '이것'
☞ 21일 호텔격리후 귀가했다가 확진…격리 중 감염 의심
☞ '흡연이냐, 뛰어내리느냐'…콜센터 상담사를 병들게 하는 것들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