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해♥세븐, 방송 최초 동반 출연.."카메라 앞 어색해" ('전참시')

입력 2022. 1. 15. 23:5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배우 이다해와 가수 세븐이 방송 최초로 동반 출연했다.

15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이다해가 출연했다.

이날 스케줄을 마친 이다해는 식당으로 향했다. 뒤이어 세븐이 식당에 도착했고, 두 사람은 어색하게 포옹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다해는 "카메라가 있으니까 어색하다"라고 말했다. 세븐 역시 "어디 앉아?"라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전현무는 "이다해와 세븐의 투샷을 방송에서 본다는 게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다해는 "저희도 되게 고민했다. 이 프로그램을 정말 좋아한다. 세븐에게 '('전참시' 동반 출연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으니 괜찮다고 하더라"라며 동반 출연 계기를 밝혔다.

이다해은 세븐에게 "오랜만이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세븐은 "우리도 오랜만이다. 최근 바빠서 며칠 못봤다"고 말했다. 세븐과 이다해는 3일 정도 못 봤다고. 이에 최성준은 "그게 오래 못 본 거구나"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