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기리보이, '억대 저작료' 비결은? "하루 3시간이면 충분!"

김민정 입력 2022. 1. 15. 23:44 수정 2022. 1. 16. 00: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기리보이가 저작료 부자가 된 비결을 밝혔다.

1월 15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참견인으로 이다해와 기리보이가 등장했다.

"최초 저작료와 최고 저작료는?"이란 질문에 기리보이는 "최초는 5만원, 최고는 억대도 있다"라고 답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다해&김수형 매니저와 기리보이& 매니저가 등장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기리보이가 저작료 부자가 된 비결을 밝혔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1월 15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참견인으로 이다해와 기리보이가 등장했다.

기리보이가 등장하자 양세형은 “여성들에게 인기라는 거 아냐”라고 물었다. 기리보이는 “욪므은 공연을 안 해서. 공연할 때는 알겠다”라고 답했다.

양세형은 “기리보이가 랩퍼계의 월간 윤종신으로 불린다. 한달에 곡 서너개는 나온다”라고 얘기했다. 기리보이는 “하루 3시간만 투자하면 된다!”라고 해 놀라게 만들었다. 기리보이는 “곡이 잘 나올 때는 오래 걸리지 않는다. 그 정도면 된다”라고 얘기했다.

“최초 저작료와 최고 저작료는?”이란 질문에 기리보이는 “최초는 5만원, 최고는 억대도 있다”라고 답했다. 그는 “저작료 통장은 어머니가, 방송 출연료 통장은 아버지가 갖고 계시다.”라고 해 더욱 놀라게 했다.

부모님이 통장을 관리한다는 사실에 전현무는 무척 놀랐다. 홍현희는 “직접 관리하시냐”라고 전현무에게 질문했다. “직접 한다”라는 답에 홍현희는 “옷 좀 사세요!”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다해&김수형 매니저와 기리보이& 매니저가 등장했다.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