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김건희 통화 논란에 "지금 언급할 얘기 없어"

이동환 입력 2022. 1. 14. 18:38 수정 2022. 1. 14. 19:0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4일 부인 김건희 씨의 이른바 '7시간 녹취록'과 관련해 "지금 제가 언급할 이야기가 없는 것으로 생각된다"며 말을 아꼈다.

윤 후보는 이날 창원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 직후 '김씨의 7시간 통화 보도 논란을 어떻게 바라보고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짤막하게 답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연설하는 윤석열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4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2022.1.14 uwg806@yna.co.kr

(창원=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4일 부인 김건희 씨의 이른바 '7시간 녹취록'과 관련해 "지금 제가 언급할 이야기가 없는 것으로 생각된다"며 말을 아꼈다.

윤 후보는 이날 창원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 직후 '김씨의 7시간 통화 보도 논란을 어떻게 바라보고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짤막하게 답했다.

이 발언은 '7시간 녹취록'과 관련해 일부는 방송하되 수사 관련 사안이나 정치적 견해와 관련 없는 일상 대화는 방송하지 못한다는 법원의 결정이 이뤄지기 전에 나온 것이다.

서울서부지법 민사합의21부(박병태 수석부장판사)는 이날 김씨가 MBC를 상대로 낸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했다.

재판부는 다만 김씨가 방송금지를 신청한 부분 중 수사 관련 부분 등과 이미 MBC가 방송하지 않기로 한 사적 대화 부분 등을 제외하면 김씨가 공적 인물에 해당하고 이 방송이 공익을 위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판단했다.

dhlee@yna.co.kr

☞ "보육원 교사들이 원생 7년간 폭행·가혹행위"
☞ 6세아들 찬물샤워 벌주다 숨지자 쓰레기봉투에 넣어서…
☞ 바닥에 닿는 순간 '펑'…차에서 내리던 택배물품 대폭발
☞ 태민, 군 복무중 현역→보충역 변경…"우울증·공황 악화"
☞ 대기업 김치서 나온 이물질…모양은 발톱인데 고추씨라니
☞ 간통 여성 태형 100대, 상대남 15대…형평성 논란
☞ 타조떼 한밤 추격전…시속 70km에 경찰 애먹어
☞ 돼지심장 이식환자 알고보니 흉악범…피해자는 15년 전 사망
☞ 윤석열, 'QR 패싱' 과태료 10만원…민주 "안하무인 그 자체"
☞ 쥬얼리 출신 김은정, 임광욱 프로듀서와 16일 결혼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