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덕, 탈모치료 비포 애프터 공개 "하루라도 일찍 시작해야"

박수인 입력 2022. 1. 14. 16:2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코미디언 김시덕이 탈모 치료에 성공했다.

김시덕은 최근 개인 SNS에 탈모 치료 비포 & 애프터 사진을 게재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박수인 기자]

코미디언 김시덕이 탈모 치료에 성공했다.

김시덕은 최근 개인 SNS에 탈모 치료 비포 & 애프터 사진을 게재했다.

김시덕은 "스토리에 탈모약 올렸다가 많은 탈모인들의 질문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받고 내돈내산 탈모 후기를 올리겠다. 정수리 날아가길래 '뭐고 나도 시작됐네' 하면서 두타계열 약 1년 정도 먹으면서 조금씩 떠난 정수리가 되돌아 오기 시작했다. 근데 두타계열은 기름기도 날려 버려서 두피가 너무 건조해서 피나 계열로 약 교체. 비오틴과 미녹시딜 버프로 많이 회복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요즘은 카피약도 많이 나와 탈모약도 한달치 만원 정도밖에 안 해서 카피약으로 교환. 2년의 시간으로 거의 다 회복했다. 하지만 약 끊으면 다시 빠진다"며 "하루라도 일찍 시작하세요. 지구는 어벤져스가 지키고 우리는 가정의 평화와 머리카락은 지켜야죠"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시덕은 지난 2009년부터 자영업자의 길을 걷고 있다. (사진=김시덕 SNS)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