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이서' 임시완vs손현주 심리전 "다 눈감아 줬겠지만 이번에는 안 돼"

김나영 입력 2022. 1. 14. 10:1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임시완과 고아성, 손현주, 박용우의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7일과 8일 1, 2회가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트레이서'(극본 김현정 / 연출 이승영 / 제작 웨스트월드스토리)는 방송 첫 주 만에 금토극 화제성 1위에 등극하며 안방극장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14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3회에서는 새로운 난관에 봉착한 조세 5국 팀장 황동주(임시완 분)와 조사관 서혜영(고아성 분)의 고군분투가 그려질 예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임시완과 고아성, 손현주, 박용우의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7일과 8일 1, 2회가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트레이서’(극본 김현정 / 연출 이승영 / 제작 웨스트월드스토리)는 방송 첫 주 만에 금토극 화제성 1위에 등극하며 안방극장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14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3회에서는 새로운 난관에 봉착한 조세 5국 팀장 황동주(임시완 분)와 조사관 서혜영(고아성 분)의 고군분투가 그려질 예정이다. 이에 ‘트레이서’에서 3회 예고 영상을 공개, 본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트레이서’ 임시완과 고아성, 손현주, 박용우의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MBC
먼저, 대회의실에 모인 국세청 임원들 앞에서 OZ식품의 탈세를 도운 범인이 조세 3국 안에 있다고 주장하는 황동주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끈다. 그의 말을 듣던 조세 3국장 장정일(전배수 분)은 격하게 분노했고, 이를 지켜보던 국세청장 백승룡(박지일 분)은 ”오영(박용우 분) 과장이 지휘를 맡아 주세요“라고 지시해 사건이 새 국면으로 접어들 것을 암시하고 있다.

이어 사라진 OZ식품의 장부를 찾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조세 5국 직원들의 활약이 펼쳐져 흥미를 더한다. 특히 서혜영은 육탄전까지 벌일 정도로 적극적으로 사건에 뛰어든 가운데, 중앙지방국세청장 인태준(손현주 분)이 ”사라진 장부, 너희들이 먼저 찾아 줘야겠다“라며 누군가를 향해 은밀한 지시를 내려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한다.

한편, 황동주와 대면한 오영은 ”게임은 지금부터가 시작인지도 모르겠다“라고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긴장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첫 만남부터 서로에게 불꽃 튀는 적대감을 보인 두 사람이 같은 사건을 조사하며 어떻게 대립할지 혹은 협력하게 될지, 예측을 불허하는 전개가 예고돼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트레이서’는 14일 밤 9시 50분에 3회가 방송되며,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