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 학령인구 급감..2026년 500만 명 아래로

최이현 기자 입력 2022. 1. 13. 18:55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EBS 저녁뉴스]

학령인구가 줄고 있는 가운데 4년 뒤인 2026년엔 전국 초·중·고등학교 학생 수가 처음으로, 5백만 명 아래로 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종로학원이 교육부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학생 수는 올해 528만 1천 명에서, 내년에는 521만 명대, 2025년에는 503만 명대까지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특히 황금돼지 해로 출생률이 높았던 2007년생들이 고등학교를 졸업하는 2026년엔 487만 5천 명으로, 500만 명 아래로 떨어질 전망입니다.


시도별로는 세종시를 제외한 16개 시도에서 모두 감소가 예상됐으며 대전과 서울, 전북 등은 10% 이상 두 자릿수 감소할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Copyright ⓒEBS(한국교육방송공사) www.ebs.co.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