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한마음병원, 부산대에 100억원 기부 약정

김선호 입력 2022. 1. 13. 10:2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경남 창원한마음병원이 부산대에 발전기금 100억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부산대는 12일 오후 경남 창원한마음병원 4층 대회의실에서 하충식 병원 이사장, 최경화 의료원장과 총 100억원의 발전기금을 기부하는 약정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창원한마음병원은 이번 부산대 기부를 포함해 사회공헌 기부 약정 금액이 총 477억원에 달하는 등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부산대·창원한마음병원 발전기금 약정식 [부산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경남 창원한마음병원이 부산대에 발전기금 100억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부산대는 12일 오후 경남 창원한마음병원 4층 대회의실에서 하충식 병원 이사장, 최경화 의료원장과 총 100억원의 발전기금을 기부하는 약정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하 이사장과 최 의료원장은 부산대 의과대학 석·박사 출신 부부다.

100억원 기탁은 부산대 출신 동문 기부금 중 가장 많은 금액이다.

부부는 앞서 2004년 부산대 의대 지원을 시작으로 2013년 부산대 발전 후원금 3억원, 2021년 장학금 및 발전기금 7억원 등 총 10억원을 기탁하기로 했다.

이번에 총 기부금액을 100억원으로 늘리고 매년 발전기금을 출연할 계획이다.

발전기금 전액은 부산대 교육연구 혁신기금과 의과대학 장학기금으로 쓰일 계획이다.

하 이사장은 "돈이 많아서가 아니라 근검절약해서 기부하는 만큼 대학 구성원들도 큰 책임감을 느끼고 지역과 국가 발전에 최선을 다해줬으면 한다"며 "100억원을 인류 문제해결을 위한 부산대의 국제 공동연구기금으로 사용해달라"고 말했다.

차정인 부산대 총장은 약정식에서 "기부자의 뜻에 따라 부산대가 수행하는 국제 공동연구와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금 등에 사용해 글로벌 명문대학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창원한마음병원은 이번 부산대 기부를 포함해 사회공헌 기부 약정 금액이 총 477억원에 달하는 등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하 이사장은 2011년 국민포장과 2019년 국민훈장 동백장을, 최 의료원장은 지난해 국민교육 발전유공 국민포장을 각각 받기도 했다.

wink@yna.co.kr

☞ KCM, 9살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최근 혼인신고 마쳐
☞ "순직 조종사, 탈출시도 안하고 끝까지 조종간 잡았다"
☞ 지뢰 100개 찾아낸 대형쥐의 죽음…"진정한 영웅이었다"
☞ 쇼핑몰 주차장 차량서 50대 숨진 채…"지난달 실종신고"
☞ 60대 학교 경비원 밀어붙인 '새치기 벤틀리'…운전자 체포
☞ 두 동강 난 헬기서 걸어 나온 사람들…더 놀라운 것은?
☞ '故김광석 부인 명예훼손 혐의' 이상호 기자 무죄 확정
☞ 20년전 수술가위가 여성 몸에…X레이로 발견 후 제거
☞ 한경연 "연금개혁 없으면 1990년생부터 국민연금 한푼도 못받을수도"
☞ 산불을 피하다 주인과 헤어진 반려견 눈 속에서 발견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