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의원, K-코인 활성화방안 정책토론회 14일 개최

황두현 입력 2022. 1. 12. 19:2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오는 14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K-코인 활성화방안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노 의원은 "2017년 9월 국내 ICO를 사실상 금지한 후 국내 코인 발행 프로젝트 팀들은 대부분 싱가포르 등 해외에 본사를 두고 코인을 발행했다"며 "경제효과의 해외 유출 뿐 아니라 전문인력 양성 및 새로운 고용시장도 사라지는 결과를 낳고 있다"고 국내 코인 시장 활성화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오는 14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K-코인 활성화방안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국내 코인 시장의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 실행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노 의원이 좌장을 맡아 진행하며 김형중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특임교수가 'ICO(가상자산공개)의 국제적 흐름과 전망'을, 최화인 블록체인 에반젤리스트가 '국내 ICO, IDO, IEO 프로젝트의 문제점과 해결책'을 주제로 각각 발제한다.

패널 토론에는 △전명산 소셜인프라테크 대표 △ 김갑래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 김병철 코인데스크 기자 등이 자리해 각자의 입장에서 토론을 펼친다.

노 의원은 "2017년 9월 국내 ICO를 사실상 금지한 후 국내 코인 발행 프로젝트 팀들은 대부분 싱가포르 등 해외에 본사를 두고 코인을 발행했다"며 "경제효과의 해외 유출 뿐 아니라 전문인력 양성 및 새로운 고용시장도 사라지는 결과를 낳고 있다"고 국내 코인 시장 활성화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토론회는 민주연구원 유튜브 채널 '민주 on'에서 생중계되며 쌍방향 소통형으로 진행된다.

<블록체인·가상자산(코인) 투자 정보 플랫폼(앱) '블루밍비트'에서 더 많은 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황두현 블루밍비트 기자 cow5361@bloomingbit.io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Copyright © 한국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