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TV, CES 2022서 최고 제품상 휩쓸어

정진호 기자 입력 2022. 1. 9. 15:1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삼성전자의 영상·음향 제품이 5일에서 7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2'에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수여하는 CES 혁신상 21개를 포함해 총 108개의 어워드를 받았다.

또 현지 테크 전문 매체 테크레이더는 네오 QLED 8K의 '셰이프 어댑티브 라이트' 기능을 극찬하며 "영상에 있는 사물의 형태와 표면을 분석하고 광원 형상을 최적화함으로써 영상의 밝고 어두운 곳을 미세하게 표현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CES 혁신상 21개 포함해 총 108개 어워드 수상

(지디넷코리아=정진호 기자)삼성전자의 영상·음향 제품이 5일에서 7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2'에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수여하는 CES 혁신상 21개를 포함해 총 108개의 어워드를 받았다.

특히 2022년형 '마이크로 LED'와 '네오(Neo) QLED'는 독보적인 화질로 큰 주목을 받았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컨벤션 센터, 삼성전자 전시관에서 '마이크로 LED' 제품을 참가자들이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미국 IT 전문 매체 톰스 가이드는 마이크로 LED에 대해 "삼성 마이크로 LED 없는 CES는 상상할 수 없다"며 "89형까지 다양해진 라인업으로 거실에 완벽한 시청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극찬했다. 또 현지 테크 전문 매체 테크레이더는 네오 QLED 8K의 ‘셰이프 어댑티브 라이트’ 기능을 극찬하며 "영상에 있는 사물의 형태와 표면을 분석하고 광원 형상을 최적화함으로써 영상의 밝고 어두운 곳을 미세하게 표현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또 트러스티드리뷰는 네오 QLED 8K의 ‘리얼 뎁스 인핸서’기능으로 "마치 실제와 같은 영상을 구현한다"고 호평했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컨벤션 센터, 삼성전자 전시관에서 'Neo QLED 8K' 제품을 참가자들이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이번 CES 2022를 통해 새롭게 선보인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과 집안을 갤러리처럼 만들어 주는 ‘더 프레임’ 역시 많은 관심을 받았다. 현지 매체 테크 아이리스는 차세대 게이밍 전용 스크린인 '오디세이 아크'에 대해 "업무부터 게임까지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해주는 새로운 스크린"이라며 "게임 속에 빠지는 듯한 압도적 몰입 경험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사운드바, 접근성 기능, 새로운 스마트 기능 또한 다수의 현장 어워드를 획득하며, 삼성전자 영상·음향 제품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정진호 기자(jhjung70@zdnet.co.kr)

Copyright ©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