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2]메타버스로 신세계 보여주고, 드론으로 신세계 만든다

김만기 입력 2022. 1. 9. 14:1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글과컴퓨터그룹과 롯데정보통신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전자·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2에서 메타버스 기술을 비롯해 전기차 충전, 대체불가토큰(NFT), 드론, 인공위성 등을 선보였다.

■메타버스에서 쇼핑하고 드론이 농사 9일 업계에 따르면 한컴그룹은 메타버스와 드론, 인공위성 서비스 기술을 세계에 과시함과 동시에 이번 CES를 신사업 발굴 기회로 삼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컴·롯데정보통신, CES 2022서 신기술 선봬

[파이낸셜뉴스]한글과컴퓨터그룹과 롯데정보통신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전자·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2에서 메타버스 기술을 비롯해 전기차 충전, 대체불가토큰(NFT), 드론, 인공위성 등을 선보였다. CES 2022를 주관하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는 올해의 핵심 기술을 소개하는 설명회에서 △고도화된 연결 △인공지능(AI) △디지털헬스 △메타버스 등 총 5개를 주목해야 한다고 제시했다.

세계 최대 전자·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인 CES 2022 둘째 날인 6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 내 마련된 한글과컴퓨터그룹 부스에 '벌 드론'이 전시돼 있다. 사진=뉴스1
■메타버스에서 쇼핑하고 드론이 농사
9일 업계에 따르면 한컴그룹은 메타버스와 드론, 인공위성 서비스 기술을 세계에 과시함과 동시에 이번 CES를 신사업 발굴 기회로 삼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규모를 축소하거나 불참하는 다른 기업들과는 달리 그룹내 직원 100여명이 투입됐다.

한컴그룹은 메타버스로 쇼핑부터 결제까지 가능한 '아로와나 몰'을 선보였다. 아로와나 스크린 앞에 서면 악세서리나 옷을 착용한 모습이 나타나고 마음에 드는 제품은 대체불가토큰(NFT)으로 구매할 수 있다. 또 가상공간에서 회의가 가능한 3D 기반의 메타버스 플랫폼 'XR 판도라'도 시연했다.

이와함께 꿀벌 모양의 '비(Bee) 드론'도 공개했다. 소음이 적은 이 드론은 벌처럼 날아다니며 농사 일을 돕는다. 한컴그룹 측은 "2년내 양산할 계획인 이 드론은 벌처럼 군집 비행을 할 수 있으며, 스마트팜은 물론 군사 분야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는 한컴은 사업영역을 농업과 환경분야로 넓히겠다는 뜻이다. 이와 더불어 올해 6월에 발사하는 인공위성 '세종1호'는 농경지와 산림을 관측한 데이터를 분석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세계 최대 전자·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인 CES 2022가 개막한 5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 마련된 롯데정보통신 부스에서 관람객들이 메타버스를 체험하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롯데정보통신 제공


■초실감형 메타버스로 해외 협력

롯데정보통신 자회사 칼리버스는 온오프라인이 융합된 초실감형 메타버스 플랫폼을 선보이면서 해외 기업들과의 협력을 이끌어냈다.

CES행사기간 동안 칼리버스는 독일의 미믹 프로덕션즈와 디지털 휴먼·컨텐츠 제작 기술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또한 국내에서는 언리얼 엔진 제작사인 에픽게임즈와 업무협력을 채결했다.

칼리버스는 모션캡쳐 등 아바타 모델 생성기술이 뛰어난 미믹과 협업을 통해 디지털과 실사가 융합된 현존 최고의 초리얼리티 메타버스를 구현해낼 계획이다.

칼리버스 김동규 대표이사는 "실감형 디지털 콘텐츠 분야에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미믹 프로덕션즈와의 협력을 통해 메타버스 산업의 게임체인저로 도약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미믹 프로덕션즈는 영화 아바타, 혹성탈출 제작에 참여했던 데이빗 베넷이 2012년 설립했다. 미믹 프로덕션즈는 영화, 광고 등 미디어 영역 뿐만 아니라 안젤리나 졸리, 앤서니 홉킨스 등 50여명 이상의 배우들의 모션 캡쳐 등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롯데정보통신이 지난해 11월 인수계약을 체결한 중앙제어는 전기차 충전기 풀 라인업을 공개했다.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