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에도 P2E하게 해주세요" 송재준 컴투스 대표 호소

양진원 기자 입력 2022. 1. 8. 09: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송재준 컴투스 대표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측 인사들에게 P2E(Play to Earn·돈 버는 게임) 관련 규제를 완화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송재준 대표는 지난 7일 서울시 금천구 소재 컴투스 사옥을 방문한 더불어민주당 대선 캠프 인사들과 만난 자리에서 NFT(대체 불가능한 토큰) 기반 P2E 게임에 대한 정부 규제를 풀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송재준 컴투스 대표(오른쪽)가 지난 7일 더불어민주당 의원들 앞에서 컴투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뉴스1
송재준 컴투스 대표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측 인사들에게 P2E(Play to Earn·돈 버는 게임) 관련 규제를 완화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송재준 대표는 지난 7일 서울시 금천구 소재 컴투스 사옥을 방문한 더불어민주당 대선 캠프 인사들과 만난 자리에서 NFT(대체 불가능한 토큰) 기반 P2E 게임에 대한 정부 규제를 풀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송 대표는 "P2E 시장은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데 정부 규제로 우리나라와 중국을 제외한 200개국에만 게임을 출시해야 하는 안타까운 상황"이라며 규제에 발목 잡힌 국내 상황을 에둘러 비판했다. 

함께 자리한 컴투스 직원들도 NFT 게임에 대한 국내 규제 법안 개선을 요구했다. 블록체인 등 새로운 산업의 인재 육성 정책 필요성도 제기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디지털혁신대전환위원장(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022년에는 여기(메타버스)에 승부를 걸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무한한 디지털 영토를 빨리 점령하고 확장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머니S 주요뉴스]
"스케줄 전부 거절"… 논란 이후 김선호 근황?
허리 드러내고 혀 낼름?… 장원영, 인형 비주얼
"언니, 롱코트 얼마짜리?"… 김혜수 '독보적 아우라'
“중국인은 무릎 꿇지 않아”… 큰절 안한 아이돌 극찬?
"피 분수처럼 튀어… 사극인 줄" 강형욱, 개물림 심경
[연예담] 2022년 K드라마 라인업, 누가 웃을까?
"코수술 예정"… '故 최진실 딸' 최준희, 44㎏ 감량?
'30세 연하 日아내♥' 환갑 앞두고 아빠된 男배우
"월매출 9000만원"… 모니카, 재벌설 전말은?
'누웨마루거리' 어디?… 지민 인증샷에 급부상

양진원 기자 newsmans12@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