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라디오2' 하성운·정세운, 찰떡 케미 자랑

백승훈 입력 2021. 12. 7. 18:41 수정 2021. 12. 7. 18:4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가수 하성운과 정세운이 '아이돌라디오2'의 빈자리를 채웠다.

미국 공연으로 잠시 자리를 비운 DJ 몬스타엑스 형원&주헌의 빈자리를 채울 '아이돌라디오 시즌2'의 스페셜 DJ 하성운과 정세운의 찐케미가 어제(6일) 첫 방송과 함께 공개되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가수 하성운과 정세운이 '아이돌라디오2'의 빈자리를 채웠다.

iMBC 연예뉴스 사진


미국 공연으로 잠시 자리를 비운 DJ 몬스타엑스 형원&주헌의 빈자리를 채울 '아이돌라디오 시즌2'의 스페셜 DJ 하성운과 정세운의 찐케미가 어제(6일) 첫 방송과 함께 공개되었다.

'두 사람의 따스한 목소리가 지친 몸과 마음을 부드럽게 감싸줄 때, 미소를 보며 따라 웃게 될 때' 운운하다는 말을 써달라며, '아이돌라디오 DJ 운운즈'의 서막을 활짝 연 두 사람은 아이돌계 대표 입담꾼답게 어디로 튈지 모르는 토크를 선보이며, DJ로서 첫 호흡 같지 않은 찐케미를 선보였다.

생중계를 보는 시청자들은 두 사람의 호흡이 '정말 운운하다', '티키타카가 장난 아니다', '앞으로 호흡이 기대된다'라며 두 사람의 찰떡 케미에 감탄하는 반응을 보였다.

이날 두 사람은 서로의 TMI에 관한 토크를 하며, 정세운은 '하성운이 본인의 곡 새벽별을 자주 듣는다고 연락해줬다'며 하성운에 대한 미담을 이야기했다. 이에 하성운은 '목소리가 너무 좋아 함께 앨범을 내고 싶다'고 말하며, '정세운에게 축구 하자는 제안을 했는데 거절당했다'는 TMI를 털어놓았다. 두 사람은 함께한 첫 방송의 케미가 101점이라고 말하며 서로에 대한 애정과 우정을 과시했다.

또한 스페셜 DJ로서 첫 방송을 기념하며, 두 사람만의 특별한 라이브 무대를 펼쳤는데, 정세운은 샘킴의 'Make up'을 하성운은 죠지의 '좋아해'를 부르며, 음색 천재다운 감미로운 무대를 선보였다.

아이돌라디오 시즌2의 스페셜 DJ 하성운과 정세운의 찐케미 티키타카와 감미로운 라이브 무대를 볼 수 있는 '아이돌라디오 시즌2-하성운&정세운' 편은 오늘(7일) 낮 12시 엔씨(NC) 유니버스 앱에서 다시 보기와 하이라이트로 만나 볼 수 있다.

한편, '아이돌라디오 시즌2'는 MBC라디오, MBC FM4U 두 채널을 통해 방송된다. MBC 라디오(서울·경기지역 95.9MHz)에선 매주 토,일 새벽 2시에, MBC FM4U(서울·경기지역 91.9MHz)에선 매주 토,일 자정에 방송되며, 매주 월, 목 오후 8시부터 엔씨(NC) 유니버스 앱을 통해서만 독점 생중계된다.

iMBC 백승훈 | 사진제공 MBC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