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신가영, 오늘 앨범 '가장( )자리에서' 발매

이수진 인턴 입력 2021. 12. 7. 11:4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싱어송라이터 안녕하신가영이 7일 오후 12시 네 번째 EP '가장 ( ) 자리에서'를 발매한다.

이번 앨범명 '가장 ( ) 자리에서'는 내면의 가장자리에 있는 소외당한 감정 혹은 저마다의 가장 (어떠한) 자리에서 느끼는 감정을 중의적으로 표현한 제목이다.

세 번째 트랙이자 타이틀곡인 '슬픔의 가운데에서'는 마음의 가장자리에서 슬픔 가운데에 서 있는 스스로를 바라보며 혼자가 아님을, 잠시 쉬어가도 된다는 위안을 전달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안녕하신가영 2021.12.07(사진=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수진 인턴 기자 = 싱어송라이터 안녕하신가영이 7일 오후 12시 네 번째 EP '가장 ( ) 자리에서'를 발매한다.

이번 앨범명 '가장 ( ) 자리에서'는 내면의 가장자리에 있는 소외당한 감정 혹은 저마다의 가장 (어떠한) 자리에서 느끼는 감정을 중의적으로 표현한 제목이다.

안녕하신가영은 앨범 전반에 걸쳐 사람과 사랑에 대한 따스한 시선으로 위로를 건넨다.

첫 번째 트랙 '사랑 없이는 안돼요'는 새로운 앨범 작업을 시작할 때 즈음, 노래를 만드는 이유는 사랑과 사람이라는 생각에 쓴 곡이다. 두 번째 곡 '울 거라면 울어'는 쉽게 울지 못하는 우리들을 토닥이며 울어도 된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세 번째 트랙이자 타이틀곡인 '슬픔의 가운데에서'는 마음의 가장자리에서 슬픔 가운데에 서 있는 스스로를 바라보며 혼자가 아님을, 잠시 쉬어가도 된다는 위안을 전달한다.

가사 "슬픔의 가운데에서 우리 다시 만나요/ 기쁨의 가운데에서 너 외롭지 않기를 /희미한 불빛 아래 선 널 이해할 수 있게/ 슬픔의 가운데에서 흔들리지 않기를"를 통해 위로를 준다.

네 번째 트랙 '괜찮아야 해요'는 힘든 상황에서도 괜찮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다섯 번째 트랙 '마지막은 나지막하게'는 좋아하는 마음이 다치지 않게 영원이 아닌 사랑을 믿자는 내용으로, 사람과 사랑으로 인해 겪을 수 있는 다양한 감정을 노래한다.

한편, 안녕하신가영은 오는 24일 서울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we0205@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