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규, '설강화' 출연확정..정해인과 호흡(공식)

이남경 입력 2021. 12. 6. 15:5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김민규가 '설강화'에 출연을 확정했다.

해피트라이브엔터테인먼트 측은 김민규가 JTBC 새 주말드라마 '설강화 : snowdrop'(연출 조현탁‧극본 유현미‧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에서 주격찬 역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김민규 ‘설강화’ 출연확정 사진=해피트라이브엔터테인먼트

배우 김민규가 ‘설강화’에 출연을 확정했다.

해피트라이브엔터테인먼트 측은 김민규가 JTBC 새 주말드라마 ‘설강화 : snowdrop’(연출 조현탁‧극본 유현미‧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에서 주격찬 역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SKY 캐슬’의 유현미 작가와 조현탁 감독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주목받고 있는 드라마 ‘설강화’는 1987년 서울을 배경으로 어느 날 갑자기 여자대학교 기숙사에 피투성이로 뛰어든 명문대생 수호(정해인 분)와 서슬 퍼런 감시와 위기 속에서도 그를 감추고 치료해준 여대생 영로(지수 분)의 시대를 거스른 절절한 사랑 이야기다. 극 중 김민규는 정해인과 호흡을 맞춘다.

김민규가 맡은 주격찬은 신념으로 가득 찬 냉철한 인물로 근육질의 탄탄한 몸매는 물론 철저히 단련된 두뇌까지 갖춰, 자신이 집중하는 일 외의 딴 생각은 추호도 하지 않는 캐릭터다.

매 작품마다 높은 캐릭터 이해도를 바탕으로 섬세하고 탄탄한 연기를 선보이며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그가 ‘설강화’를 통해 다시 한번 인생 연기를 선보일지 기대감이 높다.

한편 김민규는 2013년 Mnet 드라마 ‘몬스타’로 데뷔했다. 이후 ‘시그널’ ‘이번 생은 처음이라’ ‘퍼퓸’ ‘편의점 샛별이’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 ‘사내 맞선’ ‘알고있지만,’ 등 로맨스, 사극, 스릴러, 판타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해왔다. 탁월한 연기력으로 MZ세대를 대표하는 남자 배우로 주목받고 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