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내일 오늘보다 추위 덜해..동해안 건조한 대기

보도국 입력 2021. 12. 5. 17:05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모처럼 날씨가 참 좋죠.

전국적으로 하늘도 맑게 드러나고 공기질도 깨끗했습니다.

아침까진 공기가 차갑긴 했지만, 오후 들어서 햇살이 따뜻하게 내리쬈고요.

추위가 서서히 풀리면서 꽤나 포근했습니다.

오늘 서울의 낮 최고기온 9.6도까지 오르면서 평년기온을 4도나 웃돌았고요.

월요일인 내일은 오늘보다 추위가 덜하겠습니다.

아침에도 서울 0도, 부산 7도로 영하권에서 출발하는 곳이 많겠고요.

한낮에 서울 10도, 부산 16도로 오늘보다 5도 안팎 기온이 더 오르겠습니다.

전국 하늘 맑다가 오후 들어 구름이 많아지겠고요.

밤사이 중부 서해안으론 비도 살짝 내리겠습니다.

동해안 지역의 대기는 계속 건조하겠습니다.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어서 화재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산행하시는 분들은 더더욱 주의해주시길 바랍니다.

화요일인 모레, 동해안에 비가 내리면서 동쪽지역의 건조함을 좀 달래주겠고요.

내륙은 한동안 별다른 비소식 없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큰 추위도 없어 무난한 날씨가 이어질텐데요.

일교차가 크다는 점은 유의해서 옷차림 해주셔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네이버에서 연합뉴스TV를 구독하세요
연합뉴스TV 생방송 만나보기
균형있는 뉴스, 연합뉴스TV 앱 다운받기

저작권자(c)연합뉴스TV.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