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살촉과 다를 게 없어"..조동연 측 가로세로연구소 고발

길기범 입력 2021. 12. 3. 12: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캠프의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영입됐다가 혼외자 의혹 등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조동연 서경대 군사학과 교수가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조 교수 측 대리인이자 민주당 대통령선거대책위원회 법률지원단 부단장인 양태정 변호사는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가로세로연구소와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기자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캠프의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영입됐다가 혼외자 의혹 등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조동연 서경대 군사학과 교수가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조 교수 측 대리인이자 민주당 대통령선거대책위원회 법률지원단 부단장인 양태정 변호사는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가로세로연구소와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기자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습니다.

양 변호사는 "가로세로연구소는 조 위원장에 대한 사실·허위사실을 광범위하게 유포함으로써, 본인은 물론 그 가족들에 대한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혐의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나아가 이재명 후보를 낙선시킬 목적으로 비방해 선거의 공정성을 훼손시킨 혐의가 있다"고도 언급했습니다.

양 변호사는 "가로세로연구소가 조 위원장 어린 자녀의 신상까지 공개한 건 비인간적이고 악랄한 행위"라며 "넷플릭스 드라마 지옥에 나오는 '화살촉'의 행동과 다를게 없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조 위원장이 두 번째 결혼을 하고 또 이혼했다는 의혹에 대해선 "현재 행복한 결혼생활을 유지 중"이라고 언급했고, 스캔들로 중령 진급심사에서 떨어졌다는 점에 대해서도 "애초 신청하지 않았기 때문에 허위사실"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길기범 기자 | road@mbn.co.kr ]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