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말이' 배우 곽진영 괴롭힌 50대 스토커 구속

입력 2021. 12. 3. 10:30 수정 2022. 3. 3. 11:0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MBC 드라마 '아들과 딸'의 '종말이' 역으로 유명한 배우 겸 사업가 곽진영을 4년여간 스토킹한 5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지난 3일 티브이데일리 보도에 따르면 서울 남부지검은 4년 전부터 곽진영을 스토킹한 남성 A(53)씨를 주거침입, 업무방해, 명예훼손,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 기소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주거침입, 사업장 찾아가 업무 방해, 허위사실 포털 게시까지..
배우 곽진영 스토킹한 50대 남성 구속

MBC 드라마 '아들과 딸'의 '종말이' 역으로 유명한 배우 겸 사업가 곽진영을 4년여간 스토킹한 5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지난 3일 티브이데일리 보도에 따르면 서울 남부지검은 4년 전부터 곽진영을 스토킹한 남성 A(53)씨를 주거침입, 업무방해, 명예훼손,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 기소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A 씨는 곽진영의 집에 침입해 소란을 피우고 그가 운영하는 사업장을 찾아가 업무 방해를 한 혐의를 받습니다. A 씨는 1원씩 총 1140회에 걸쳐 계좌이체를 했으며 이체 시 작성할 수 있는 문구를 통해 곽진영을 향한 협박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도 알려졌습니다. 또한 포털 사이트에 곽진영에 대한 허위사실을 게시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이에 곽진영은 경찰에 A 씨에 대한 접근금지 가처분신청, 신변보호 요청 등을 했으나 A 씨는 허위사실을 주장하며 1인 시위를 펼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곽진영의 측근에 따르면 그는 A 씨로부터 받은 스트레스로 인해 건강 상태도 좋지 않았으며 극단적 선택까지 시도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해당 사건을 수사한 전남 여수경찰서는 관련 사건 4건을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송치하고 A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곽진영은 1991년 MBC 공채 탤런트 20기로 데뷔해 '여명의 눈동자', '아들과 딸', '사랑을 그대 품안에' 등에 출연했습니다. 특히 '아들과 땅'을 통해 1992년 MBC 연기대상 여자 신인상을 수상했고, 2010년부터는 극 중 맡았던 '종말이'의 이름을 딴 김치 사업체를 운영 중입니다.

[디지털뉴스부]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