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부터 임영웅까지, '2021 AAA'서 올해의 대상 수상 영광 안았다

안하나 입력 2021. 12. 3. 09:54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2021 AAA

‘2021 Asia Artist Awards‘가 바로 2일 온택트로 개최,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관심 속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세계 최초 가수, 배우 통합 시상식 ‘2021 Asia Artist Awards‘(2021 아시아아티스트어워즈, 이하 ’2021 AAA’)가 올해 역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사회적 거리 두기의 일환으로 온택트(Ontact)로 진행됐다.

‘2021 AAA’는 6년 연속 ‘AAA’를 안정감 있게 이끌어온 이특과 MZ 세대 워너비 아이콘 장원영이 MC를 맡아 조화로운 호흡을 자랑하며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특히 올 한해 가요,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한 스타들이 시상식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100% 팬들의 투표로 결정되는 ‘RET 인기상’에는 엑소(남자 아이돌 그룹), 트와이스(여자 아이돌 그룹), 임영웅(남자 솔로 가수), CL(여자 솔로 가수), 김선호(남자 배우), 송지효(여자 배우)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U+아이돌Live 인기상’은 방탄소년단(남자 아이돌 그룹), 블랙핑크(여자 아이돌 그룹), 임영웅(남자 솔로 가수), 아이유(여자 솔로 가수), 김선호(남자 배우), 정호연(여자 배우)이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임영웅은 ‘RET 인기상’과 ‘U+아이돌Live 인기상’에서 2관왕을 달성, 팬들의 높은 관심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AAA 대상 – 올해의 트로트에는 대한민국을 뒤흔든 임영웅이, AAA 대상 – 올해의 스테이지에는 독보적인 세계관을 구축한 에스파가, AAA 대상 – 올해의 퍼포먼스에는 강렬한 춤과 노래로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스트레이 키즈가, AAA 대상 – 올해의 노래에는 수식어가 필요 없는 방탄소년단이, AAA 대상 – 올해의 앨범에는 트리플 밀리언 셀러에 등극한 NCT 127이, AAA 대상 – 올해의 가수에는 글로벌한 파급력을 입증하고 있는 세븐틴이, AAA 대상 – 올해의 배우 TV 부문에는 K-드라마의 저력을 선보인 이승기가, 영화 부문에는 장르와 캐릭터에 구애받지 않으며 관객들을 매료시킨 유아인이, AAA 대상 – 올해의 배우에는 ‘오징어 게임’으로 전 세계를 열광시킨 이정재가 이름을 올리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AAA 대상 – 올해의 배우 상을 받은 이정재는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K-콘텐츠를 세계에 알릴 수 있게 힘써 준 ‘AAA’에게도 감사드린다. ‘오징어 게임’에 함께 하신 배우분들, 스태프분들과 K-콘텐츠 산업에 함께 하시는 모든 분들에게 감사 인사를 돌린다”라며 남다른 소감을 전했다.

유아인은 AAA 대상 – 올해의 배우(영화 부문)를 수상한 후 “대상이라는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소리도 없이’라는 영화에 출연하면서 큰 배움을 얻었다. 제 마음을 끌림, 영화의 핵심에 다가갈 수 있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이런 시상식 무대에서 괜히 폼 잡느라 함께 일해주시는 분들께 감사 인사를 전한 적이 없었는데 올해는 전하고 싶다. 함께 하고 있는 스태프분들 감사하다. 제 마음이 움직이는 만큼 대중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한 편의 영화 같은 수상 소감으로 울림을 전했다.

AAA 대상 – 올해의 배우(TV 부문)를 수상한 이승기는 ”연기로서 제일 큰 상인 대상을 받는 순간이다. 일단 ‘마우스’라는 작품을 연기할 수 있게 기회를 준 마우스 제작진에게 감사드린다. 이 작품을 하면서 좋은 평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좋은 배우들과 함께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논스톱 5’로 연기를 시작한 후 지금까지 배우의 길을 걸어왔는데 아쉬운 점들이 많았다. 저의 연기를 사랑해 주신 팬 여러분들, 대중분들께 감사드린다. 함께 고생했던 후크엔터테인먼트 식구들도 감사하다. 앞으로 좋은 연기를 진정성 있게 할 수 있는 배우가 되겠다“라며 팬들과 스태프들에게 수상의 공을 돌렸다.

세븐틴은 AAA 대상 – 올해의 가수 상을 수상한 후 ”이렇게 멋진 큰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저희 세븐틴이 활동을 하면서 많은 분들께 큰 사랑을 받고 있다고 생각한다. 그 사랑을 마음속에 간직하면서 활동할 수 있는 멋진 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팬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드러냈다.

AAA 대상 – 올해의 앨범 상을 받은 NCT 127을 대표해 나온 도영은 “이수만 선생님을 비롯한 SM 식구분들 스태프분들 감사드린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올해의 앨범 상이 정말 좋은 상이라고 생각하는데 가수가 의미 있는 상을 받기까지 가수를 사랑하는 팬들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팬들이 가수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알아야 한다고 생각하며, 그 사랑을 멋진 앨범을 통해 보답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사랑하는 이유 그 자체가 되는 NCT 127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멋진 수상 소감을 밝혔다.

AAA 대상 – 올해의 노래 상을 받은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2021 AAA’의 성공적인 개최를 축하드린다. ‘Butter(버터)’가 최고의 노래로 선정되었다니 영광이다. 사랑해주신 아미 여러분 감사드린다. ‘Butter’가 오랫동안 기억에 남는 곡이 되었으면 좋겠다. 소중한 사람들과 따듯한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라며 따뜻한 소감을 전하며 마음을 훈훈하게 물들였다.

AAA 대상 – 퍼포먼스 상을 수상한 스트레이 키즈는 “좋은 상을 받게 돼서 영광이고 감사드린다. JYP 식구들 너무 감사하다. 무엇보다 소중한 스테이, 더 좋은 영향력으로 멋진 퍼포먼스 보여드리겠다”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에스파는 AAA 대상 – 올해의 스테이지 수상 직후 “너무 사랑하는 마이, 우리 대상 받았다. 데뷔한지 1년이 되었는데 앞으로도 잘 부탁드리며, 저희를 위해 일해주시는 SM 식구분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 더 발전하는 에스파 되겠다”라며 소감과 함께 당찬 포부를 전했다.

AAA 대상 – 올해의 트로트 상을 수상한 임영웅은 “상을 4개나 받게 되다니 너무 행복한 하루다. 상을 받을 수 있게 도와주신 영웅시대 여러분 감사드린다. 상을 4개나 받게 돼서 감사하다. 저보다 더 우리의 전통가요를 위해 헌신하는 분들이 계신데, 그 분들을 대신해 이 상을 받았다고 생각한다. 감사하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이와 더불어 AAA 포커스 다크비, 블리처스, 킹덤(가수) 박건일, 도영(배우), AAA 포텐셜 알렉사, T1419(가수), 황민현(배우), AAA 뉴웨이브 스테이씨, 위클리(가수), 나인우(배우), RET 인기상 엑소, 트와이스, 임영웅, 씨엘(가수), 김선호, 송지효(배우), AAA U+아이돌Live 인기상 방탄소년단, 블랙핑크, 임영웅, 아이유(가수), 김선호, 정호연(배우), 베스트 OST 임영웅, 베스트 프로듀서 세븐틴 우지, 베스트 크리에이터 용감한 형제, 베스트 뮤직비디오 에버글로우, AAA 아이콘 우즈(조승연)(가수), 류경수(배우), AAA 핫트렌드 브레이브걸스, 에스파(가수), 이정재(배우), AAA 이모티브 우주소녀 쪼꼬미, 권은비(가수), 차은우, 문가영(배우), AAA 아시아 셀러브리티 뱀뱀, 더보이즈(가수), 유아인, 메타윈 오파이암카천, 와치라윗 치와아리(배우), AAA 신인상 엔하이픈, 에스파(가수), 이도현(배우), AAA 베스트 초이스 펜타곤, 골든차일드, 모모랜드(가수), 이준영, 주석태(배우), AAA 신스틸러 차지연, AAA 베스트 연기 권유리, 성훈, 키타무라 타쿠미, AAA 베스트 뮤지션 강다니엘, ITZY, 아스트로, 원호, AAA 베스트 액터 박주미, 허성태, 김주령, AAA 페뷸러스 세븐틴(가수), 이정재(배우), AAA 베스트 어치브먼트 뉴이스트, AAA 베스트 아티스트 뱀뱀, 브레이브걸스, 엔하이픈(가수), 전여빈, 한소희(배우) AAA 히스토리 오브 송즈 산다이메 제이소울 브라더스 프롬 에그자일 트라이브가 수상의 기쁨을 나눴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