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석, 공인중개사 시험 최종 합격 "응원 덕 기적적인 결과"

이남경 입력 2021. 12. 2. 15:0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방송인 서경석이 공인중개사 시험에서 합격했다.

지난 1일 서경석의 유튜브 채널에는 '제32회 공인중개사 시험 2차 최종 결과 발표'라는 영상이 게재됐다.

앞서 서경석은 세 문제를 몇 번으로 체크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밝히며, 가채점 결과 합격기준 평균 60점에서 아쉽게 59.17로 불합격한 것 같다고 이야기한 바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경석 공인중개사 시험 합격 사진=서경석 유튜브 캡처

방송인 서경석이 공인중개사 시험에서 합격했다.

지난 1일 서경석의 유튜브 채널에는 ‘제32회 공인중개사 시험 2차 최종 결과 발표’라는 영상이 게재됐다.

앞서 서경석은 세 문제를 몇 번으로 체크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밝히며, 가채점 결과 합격기준 평균 60점에서 아쉽게 59.17로 불합격한 것 같다고 이야기한 바 있다.

그런 가운데 서경석은 이날 “가채점 결과를 알려드리는 영상을 업로드한 후에 많은 분이 내 일처럼 생각하며 격려해주고 ‘좋은 일 있을 거다. 여러 변수가 작용해서 합격할 수 있으니 떨어지더라도 함께할 수 있던 과정에 감사하다’라는 말들을 해줘서 감사한 시간을 보냈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다만 그는 “두가지 종류의 댓글이 가슴을 아프게 했다. ‘너 떨어졌으면서 안 떨어진 척 꾸미냐’랑 ‘합격해놓고 왜 드라마틱하게 발표하려고 시간을 끄냐’라는 크게 두가지 종류의 글이 마음 아팠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27-8년 동안 지금도 그렇고 방송을 잘 못해도 ‘진실되게 하자, 있는 그대로를 알려드리려고 노력하는 방송인이 되자’가 내 원칙 중 하나다. 있지 않은 일을 꾸며서 호기심을 유발하려고 했겠냐”라고 덧붙였다.

이후 서경석은 “이거 결과볼 때 얼마나 심장이 떨렸는지 모른다. 방금 보셨듯이 60.83이다. 평균이”라고 점수를 공개했다.

그는 “‘내가 쓴 기억 중 3개가 기억 안난다. 기억이 안나서 세 개가 틀리면 불합격인 거고, 하나가 맞으면 합격이다’라고 했다. 그 중에 하나 맞은 것 같고, 이의제기가 받아들여져서 전부 정답처리 된 것 중에 하나가 해당된 것 같다. 60점에다 하나가 더 맞아서 60.83이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서경석은 “많은 분이 응원해준 덕에 기적적으로 합격했다. 가족, 친구들이 너무 애써줬다. 마지막 한 달은 집에도 못들어가고 여기서 최선을 다하고 옷만 갈아 입고 방송하러가는 걸 참아준 가족, 구독자, 시험을 경험한 분들, 보게될 분들의 격려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이야기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