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장애인 접근성 강화 위해 '수어 고객상담서비스' 운영

이나리 기자 입력 2021. 10. 26. 16:4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LG전자 고객상담서비스 자회사인 하이텔레서비스가 장애인 고객들의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수어상담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유규문 LG전자 CS경영센터장 전무는 "장애인 고객이 차별없이 편리하고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이텔레서비스와 협업해 수어상담서비스를 운영하게 됐다"며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LG만의 차별화된 서비스 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자회사 하이텔레서비스, 청각∙언어장애 고객 위해 수어상담센터 오픈

(지디넷코리아=이나리 기자)LG전자 고객상담서비스 자회사인 하이텔레서비스가 장애인 고객들의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수어상담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수어상담센터는 수어통역사 자격을 갖춘 전문 상담사가 청각∙언어장애 고객과 수어로 상담해주는 서비스다. 또 서비스엔지니어와 고객 간의 대화를 수어로 통역해준다.

청각∙언어장애 소비자는 기존에는 제품이나 서비스 상담 시, 다른 사람의 도움을 받거나 기관 등에서 제공하는 수어통역서비스를 이용해야 했다. LG전자의 수어상담센터는 LG전자 제품과 서비스 전문지식을 갖춘 수어상담사가 직접 응대하기 때문에 보다 빠르고 편하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LG전자가 장애인 고객들의 서비스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수어상담서비스를 오픈했다. (사진=LG전자)

수어상담센터는 상담과 서비스에 그치지 않고 구매, 렌탈까지 수어상담서비스 운영 범위를 점차 넓혀갈 계획이다. 또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한국농아인협회 등과 협업해 상담 전에 장애인 고객을 인지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LG전자는 지난 5월 장애인과 접근성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을 발족했다. 자문단은 가전제품의 접근성을 평가하기 위한 지표를 만들고 LG전자가 개발중인 제품의 접근성 관련 기능과 디자인을 개선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또 LG전자와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은 올해 초부터 시각장애인을 위해 음성 매뉴얼과 점자 스티커를 만들어 제공해 오고 있다. 대상 제품은 트롬 워시타워, 트롬 스타일러, 물걸레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M9 씽큐,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 등이며 지속 확대할 예정이다.

유규문 LG전자 CS경영센터장 전무는 "장애인 고객이 차별없이 편리하고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이텔레서비스와 협업해 수어상담서비스를 운영하게 됐다"며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며 LG만의 차별화된 서비스 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LG전자 수어상담을 이용하려면 영상통화 기능이 있는 유무선 전화를 이용해 전용번호(070-7947-7771)로 연락하면 된다. 또 무료 메신저 프로그램인 카카오톡이나 imo 앱에서 전용번호(010-8495-7512, 010-8496-7592)를 추가해 영상통화를 걸면 된다.

이나리 기자(narilee@zdnet.co.kr)

Copyright©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