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쿠터, 국토부 주최 '사업화·일자리 성과 최우수 기업' 선정

백봉삼 기자 입력 2021. 10. 26. 10:37 수정 2021. 10. 26. 14:0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공유 전동 킥보드 '지쿠터' 서비스를 운영하는 지바이크(대표 윤종수)는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중소·벤처 기업 대상, 사업화·일자리 성과 '일취월장 공모전'에서 국토교통부 장관상(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기술 개발을 통한 기업의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이룬 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공모전은 지난 1년간(2020년8월1일~2021년7월31일) 사업화 및 신규 고용 실적이 있는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일취월장 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지디넷코리아=백봉삼 기자)공유 전동 킥보드 '지쿠터' 서비스를 운영하는 지바이크(대표 윤종수)는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중소·벤처 기업 대상, 사업화·일자리 성과 '일취월장 공모전'에서 국토교통부 장관상(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기술 개발을 통한 기업의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이룬 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공모전은 지난 1년간(2020년8월1일~2021년7월31일) 사업화 및 신규 고용 실적이 있는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시상은 ▲최우수상(국토교통부 장관상) 1개 기업 ▲우수상 2개 기업(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장상) ▲장려상 4개 기업(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장상)으로 총 7개 기업을 선정해 수상했다.

윤종수 지바이크 대표(왼쪽)

심사 항목은 일자리 창출 분야와 사업화 성과 분야며, 지쿠터는 ▲직원 수 대비 매출 실적 ▲신규채용 인원 수 ▲정규직 전환율 ▲지역 일자리 창출 ▲노인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의 공로를 가장 크게 인정받았다.

실제로 지쿠터는 전국 대부분의 지역에서 공유 모빌리티 서비스를 직영으로 운영하면서 각 지역사회의 인재들을 채용해 왔다. 지난해 8월 이후 최근 1년간 약 190명의 정규직 직원을 신규로 채용했다. 또 노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시니어 인턴십 사업 '실버스타즈'를 통해 노인 일자라 창출에도 기여해왔다.

윤종수 지쿠터 대표는 "눈앞의 이익만을 쫓기보다 더 나은 환경에서 기업과 사회의 융화 작용으로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한 일련의 과정들이 이번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이라는 결과를 나타낸 것 같다"며 "앞으로도 지바이크만의 경쟁력 있는 기술력과 경영 방침을 바탕으로,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기업이 되기 위해 끊임없는 고민과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백봉삼 기자(paikshow@zdnet.co.kr)

Copyright ©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