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 "남편, 처음 만났을 때부터 운명이라 느껴" ('미우새')

입력 2021. 10. 24. 23:4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이연희가 남편과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스튜디오에 이연희가 등장하자 "실물이 훨씬 예쁘다" "저렇게 예쁜 딸을 둔 어머니가 부럽다"며 어머니들의 감탄이 터져 나왔다.

이어 서장훈은 "이연희를 사로잡은 분이 궁금하다. 결혼을 결심한 계기는 무엇이냐"고 질문했다.

서장훈이 "생애 첫 소개팅에서 만난 분과 결혼한 거냐"고 다시 한번 짚자 이연희는 약간 뜸을 들인 뒤 "그렇죠" 하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배우 이연희가 남편과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이연희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스튜디오에 이연희가 등장하자 "실물이 훨씬 예쁘다" "저렇게 예쁜 딸을 둔 어머니가 부럽다"며 어머니들의 감탄이 터져 나왔다.

이어 서장훈은 "이연희를 사로잡은 분이 궁금하다. 결혼을 결심한 계기는 무엇이냐"고 질문했다. 그러자 이연희는 "(운명의 짝이라고 느낀 순간은) 그냥 처음 만났을 때부터였던 것 같다"며 "당시 주선자분이 계셨다. 소개팅을 한 번도 한 적이 없었는데 편한 차림으로 나가서 밥 한을 먹게 된 게 인연이 됐다"고 설명했다.

서장훈이 "생애 첫 소개팅에서 만난 분과 결혼한 거냐"고 다시 한번 짚자 이연희는 약간 뜸을 들인 뒤 "그렇죠" 하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SBS 방송 화면]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