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콘서트 앞둔 '방탄소년단'.. 다음달 오프라인 공연도 앞둬

김유림 기자 입력 2021. 10. 24. 06:1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온라인콘서트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로 전세계 팬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24일 진행되는 온라인 콘서트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는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10월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으로 'BTS MAP OF THE SOUL ON:E'을 개최한 지 약 1년 만의 무대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년 만에 오프라인 콘서트를 연다.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온라인콘서트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로 전세계 팬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24일 진행되는 온라인 콘서트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는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10월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으로 'BTS MAP OF THE SOUL ON:E'을 개최한 지 약 1년 만의 무대다. 특히 대형 스타디움 공연장에서 무대를 꾸미는 것은 지난 2019년 10월 개최된 'BTS WORLD TOUR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THE FINAL]' 이후 2년 만이다.

이번 콘서트는 공연명과 동명의 방탄소년단의 노래 메시지처럼 '어디에 있든 누구나 함께 춤추는 것을 허락받았다'는 기쁨의 메시지를 전하는 축제로 꾸며질 예정이다.

빅히트뮤직은 "곡의 콘셉트와 분위기에 따라 무대 세트 전환이 이뤄져 볼거리도 풍성할 것"이라며 "방탄소년단 콘서트 사상 최대 크기의 LED 화면을 준비하는 등 무대 장치에도 각별히 신경을 썼다"고 설명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공연을 앞두고 일종의 리허설인 '사운드 체크'도 공개하기로 했다. 공연 준비 과정에 관객도 함께 참여하는 느낌을 주자는 취지에서다. 

공연 및 사운드체크 스트리밍은 위버스샵에서 이용권을 구매한 뒤 라이브 스트리밍 시청 페이지에서 '이용권을 구매한 위버스샵 계정'으로 로그인 및 이용권 인증을 통해 시청가능하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다음달 27~28일과 오는 12월 1~2일에는 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 오프라인 공연도 앞두고 있다. 2년 만에 팬들과 직접 대면하는 콘서트다. 

표를 구하지 못한 '아미(ARMY)'를 위해 공연장 밖에는 전광판 구역을 따로 설치하기로 했다. 스타디움 부지 내 '유튜브 씨어터'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을 통해 나흘치의 공연이 모두 생중계된다. 빅히트뮤직은 "BTS의 공연을 더 재밌게 즐길 수 있게 중계 시작 전 현장 참여 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랜덤 포토카드 증정 이벤트와 포토존이 마련될 예정이다.

멤버들도 이날 위버스 게재 영상에서 "이제 '퍼미션'(허가) 없이 함께 춤출 수 있는 시간이 다가오니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자"면서 "오랫동안 기다리신 만큼 후회 없는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많이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머니S 주요뉴스]
'40㎏' 뺀 류담, 훈훈한 외모… 배우 분위기 물씬
쌍커풀이 더 짙어졌어"… 김연아 얼굴 무슨 일?
지드래곤, 훈훈한 母 생일파티… 분위기 멋지네
추성훈♥야노 시호, 美 하와이 집 가격이 "헉"
BTS 지민 입은 후드티 뭐길래… 전세계 품절?
"점점 예뻐지네"… '크러쉬♥' 조이, 러블리 미소
"여성편력 심해" 김선호 인성 폭로글, 돌연 삭제
쌍둥이 임신 중 맞아?… 성유리, 깜찍한 '요정 미모'
"촬영 중 총기사고, 가슴 아프다"… 알렉 볼드윈 '충격'
배슬기, 갑자기 이별선언?… "이제 그만 헤어지자"

김유림 기자 cocory0989@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