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尹 겨냥 "참모에게 거짓말 과외받나..보수는 허위로 선동 안 해"

김민성 기자 입력 2021. 10. 23. 18:2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는 23일 윤석열 후보를 향해 "실시간 방송되는 TV토론에서 거짓말로 우기면서 시간만 보내면 된다고 참모들에게 과외를 받으셨나"라고 비판했다.

전날(22일) 국민의힘 경선 '1대1 맞수토론'에서 윤 후보가 유 후보를 향해 '지난 대선의 더불어민주당 공약인 탈원전, 소득주도성장(소주성)에 찬성했다'고 지적한 데 대한 반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경선 토론서 '민주당 탈원전·소주성 찬성했다' 지적에 반박
국민의힘 유승민,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가 지난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YTN에서 대선 경선 6차 토론회를 앞두고 리허설을 하고 있다. 2021.10.22/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는 23일 윤석열 후보를 향해 "실시간 방송되는 TV토론에서 거짓말로 우기면서 시간만 보내면 된다고 참모들에게 과외를 받으셨나"라고 비판했다.

전날(22일) 국민의힘 경선 '1대1 맞수토론'에서 윤 후보가 유 후보를 향해 '지난 대선의 더불어민주당 공약인 탈원전, 소득주도성장(소주성)에 찬성했다'고 지적한 데 대한 반박이다.

유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좌파 정권에 있다 오셔서 정치를 어떻게 배우셨는지 모르겠습니다만 우리 보수는 거짓말과 허위로 국민을 선동하지 않는다"며 윤 후보를 이같이 지적했다. 윤 후보는 문재인 정부에서 서울중앙지검장, 검찰총장을 지냈다.

그러면서 "툭하면 검사 생활 26년 경험을 강조하시는 윤 후보님께서 어떻게 이렇게 거짓말과 허위를 남발하는 것인지 대단히 유감"이라며 윤 후보를 비꼬기도 했다.

유 후보는 "윤 후보님은 제가 '민주당 소주성에 대해 상당한 공감을 이야기했다'고 거짓 주장을 하셨는데, 저는 2015년 원내대표 연설에서 '야당이 제시한 소득주도성장론은 재검토가 필요하다', '성장의 해법이 될 수 없다'고 분명히 이야기했다"며 "그 이후에도 문재인 정부의 소주성에 대해 '세금주도성장'이라고 계속 비판해 왔다"고 반박했다.

이어 "원전을 장기간에 걸쳐 점차적으로 축소시켜 간다는 방향성을 어떻게 탈원전이라고 말할 수 있냐"며 "윤 후보님 논리대로라면 윤 후보님은 다른 신재생에너지는 필요 없이 '원전 몰빵'을 주장하는 것이냐"고 따졌다.

ms@news1.kr

Copyright©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