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로 만나는 세계..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 개막

윤태현 입력 2021. 10. 22. 18:1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가 공식 지정한 국제영화제인 제23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IAF)이 22일 개막해 닷새간 여정에 들어갔다.

BIAF 조직위원회는 이날 경기 부천 한국만화박물관에서 제23회 BIAF 개막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BIAF 조직위 관계자는 "관람객들이 한 해 동안 지치고 힘들었던 일상을 애니메이션을 통해 위로받길 바란다"며 "코로나19 여파가 이어지는 만큼 안전한 축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美아카데미 지정 국제영화제..36개국 131편 공개·상영

(부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가 공식 지정한 국제영화제인 제23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IAF)이 22일 개막해 닷새간 여정에 들어갔다.

BIAF 조직위원회는 이날 경기 부천 한국만화박물관에서 제23회 BIAF 개막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개막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장덕천 부천시장 등 주요 내빈 9명만 참석한 가운데 관객 없이 진행됐으며 BIAF 유튜브 채널로 온라인 생중계됐다.

아나운서 배성재와 배우 전효성의 사회로 진행된 개막식에서는 걸그룹 위클리의 개막공연, 심사위원 소개, 명예공로상 시상, 개막작 상영회 등이 이뤄졌다.

명예공로상은 한국계 벨기에 그래픽 노블 작가이자 애니메이션 감독인 융 헤넨(한국명 전정식)이 받았다.

그는 1991년 그래픽 노블 '요수다'로 데뷔한 뒤 프랑스 문화권에서 여러 만화를 출간하고 애니메이션 작품도 내놓았다. 애니메이션의 예술성 확립에 업적을 남겼다는 평가를 받는다.

개막작으로는 지난해 BIAF 장편 대상작 '해수의 아이'를 감독한 와타나베 아유무 감독의 '항구의 니쿠코'가 상영됐다. 이 작품은 항구의 배를 거처로 삼은 주인공 니쿠코와 딸 키쿠린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살아가면서 성장하는 이야기를 다룬다.

서채환 BIAF 조직위원장은 축사에서 "애니메이션은 시공간을 초월해 무한한 상상의 나래를 펴는 꿈의 공간"이라며 "23회 BIAF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달 26일까지 열리는 올해 행사는 한국만화박물관과 CGV 부천 등 2곳(상영관 7개)에서 진행된다.

국제 경쟁 장편작품으로는 후지사쿠 준이치 총감독·미츠시타 슈헤이 감독의 '극장판 DEEMO-너의 연주는 마음을 수놓아', 역지언 감독의 '쓰레기 도시의 리프', 플로랑스 미알레 감독의 '남매의 경계선' 등 8편이 출품됐다.

특별전에서는 '한국영화아카데미(KAFA): 한국 영화(애니메이션)의 파수꾼', '극장판 베르세르크-황금시대 3부작', '메이드 by 쿄애니'를 주제로 24편의 작품이 상영된다.

또 해외 취업정보를 공유하는 '잡 세미나'와 애니메이션 기획 공모·제작 지원 프로그램인 '애니프레젠테이션' 등도 마련된다. 아울러 '메타버스, 새로운 가상 융합 플랫폼의 미래가치'를 주제로 학술 포럼도 열린다.

BIAF 조직위 관계자는 "관람객들이 한 해 동안 지치고 힘들었던 일상을 애니메이션을 통해 위로받길 바란다"며 "코로나19 여파가 이어지는 만큼 안전한 축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BIAF에는 36개국 애니메이션 131편이 상영된다. 모든 상영회는 실내 거리두기와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다.

tomatoyoon@yna.co.kr

☞ "소품총에 실탄이"…알렉 볼드윈 촬영중 쏜 총에 스태프 사망
☞ "건반에 황색은 없다"…中 피아노천재 성매매에 대륙 떠들썩
☞ 이재명 책상에 발 올리고 엄지척…'조폭이냐, 영어강사냐'
☞ 불난 집 기름부은 尹 SNS…"개 동공에 쩍벌남?" 시끌
☞ 미 검찰 "통근열차 성폭행 방관한 승객 보도는 오보"
☞ 실종사망 백인 여성 약혼남도 1개월만에 시신으로
☞ "모더나 접종 후 피가 멈추지 않아요" 고통 호소 국민청원
☞ '유승민 라이브'에 딸 유담 나오자 시청자 1천600명…
☞ 길이만 7m …'세계 최대' 트리케라톱스 화석 90억원에 낙찰
☞ 인도네시아, 개고기 업자에 '동물 학대' 징역 10월 첫 판결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