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D 소장 "우리 SLBM, 北보다 5년 이상 앞서"

이종윤 입력 2021. 10. 21. 17: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21일 박종승 국방과학연구소(ADD) 소장은 우리 군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수준이 북한보다 5년 이상 앞선다고 평가했다.

박 ADD 소장은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의 국방부 등에 대한 종합국정감사에 출석, 김병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관련 질문에 "SLBM과 발사 플랫폼을 포함한 '완전체'를 봤을 때 최소 5년 이상 차이가 날 것"이라며 "북한의 시험발사 제원을 보면 SLBM탄은 어느 정도 개발돼 있지만, 발사 플랫폼은 비정상적"이라고 답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북한 발사 플랫폼..'시험함' 성격
지난 19일 발사된 북한 신형 SLBM 발사 장면. (노동신문 캡처) 사진=뉴시스
우리나라가 자체 개발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의 잠수함 발사시험이 9월 15일 국내 최초로 성공했다. 이날 악천후 속에서 실시된 SLBM의 잠수함 발사시험 성공은 세계 7번째다. 사진은 15일 도산안창호함에 탑재돼 수중에서 발사되는 SLBM 발사 모습. 사진=국방부 제공

3000톤급 해군 잠수함 '도산안창호함' 사진=해군 제공

박종승 국방과학연구소장.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21일 박종승 국방과학연구소(ADD) 소장은 우리 군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수준이 북한보다 5년 이상 앞선다고 평가했다.

박 ADD 소장은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의 국방부 등에 대한 종합국정감사에 출석, 김병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관련 질문에 "SLBM과 발사 플랫폼을 포함한 '완전체'를 봤을 때 최소 5년 이상 차이가 날 것"이라며 "북한의 시험발사 제원을 보면 SLBM탄은 어느 정도 개발돼 있지만, 발사 플랫폼은 비정상적"이라고 답했다.

박 소장은 북한이 지난 19일 신형 SLBM을 시험발사하는 데 이용한 '고래급'(신포급) 잠수함 '8·24영웅함'(2000t급)의 경우 SLBM용 수직발사관(VLS) 1문이 잠수함 동체가 아니라 함교에 설치돼 있는 데 "우린 3000t급 잠수함 '도산안창호함'에 VLS(6문)가 있다"며 작전 운영체계 등의 면에서 우리 SLBM 기술이 북한보다 앞서 있다고 말했다.

박 소장은 북한이 이번 신형 SLBM에 사용한 잠수함 '8·24영웅함'에 대해 "시험함 성격이 크다"고 덧붙였다.

북한 SLBM의 핵탄두 탑재를 대비해 우리의 SLBM 탄두를 고위력 탄두로 만들 필요가 있다는 지적엔 "핵심기술에 대한 연구·개발을 진행 중"이라며 "우린 핵을 갖지 않은 상태이기 때문에 탄두 위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박 소장은 "우리 SLBM은 북한에 비해 정확도가 상당히 높다. 북한이 시험을 많이 했지만 탄착은 공개하지 않았다"며 "우리 SLBM의 우수한 정확도와 탄두 위력 증대화가 상응해 발전하면 위력이 배가될 것이란 기술자적 판단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