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1월 이적시장 살생부 공개됐다..위기의 5인은 누구?

김용 입력 2021. 10. 20. 17:5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1월 이적시장에서 처분할 선수들은 누구일까.

맨유가 내년 1월 이적 시장에서 5명의 선수를 처분해 선수 영입 자금을 마련할 계획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1월 이적 시장에서 이 5명의 선수가 모두 매물로 나올 수 있다고 주장했다.

솔샤르 감독은 중앙 미드필더 보강이 없어 답답해하고 있으며, 1월 선수 영입이 추진되면 이 포지션에서 수혈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Photo by Paul ELLIS / AFP)<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조선 김 용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1월 이적시장에서 처분할 선수들은 누구일까.

맨유가 내년 1월 이적 시장에서 5명의 선수를 처분해 선수 영입 자금을 마련할 계획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맨유는 우승에 도전하기 위해 시즌 전 제이든 산초, 라파엘 바란에 이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까지 영입하며 전력을 다졌다.

하지만 최근 부진에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경질설이 나오고 있다. 일단 구단 수뇌부가 솔샤르 감독에게 신뢰를 보내고 있지만, 여기서 더 성적이 안좋아지면 어떻게 될 지 상황을 예측할 수 없다.

현지에서는 맨유가 내년 1월 7000만파운드를 더 투자할 수 있는데 조건이 붙는다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 그 시점 우승에 도전할 가능성이 남아있으면 선수 보강에 돈을 더 쓰겠다는 것이다.

영국 매체 '더선'은 7000만파운드 투자를 하려면 팀 내 입지가 좁아진 5명의 선수들을 떠나게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 매체가 거론한 위기에 빠진 선수는 도니 판 더 빅, 앙토니 마르시알, 빅터 린델로프, 필 존스, 제시 린가드. 1월 이적 시장에서 이 5명의 선수가 모두 매물로 나올 수 있다고 주장했다.

솔샤르 감독은 중앙 미드필더 보강이 없어 답답해하고 있으며, 1월 선수 영입이 추진되면 이 포지션에서 수혈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최근 프리미어리그 3경기 승점 1점에 그친 맨유는 아탈란타와의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에 이어 리버풀, 토트넘과의 리그 경기를 치른다.

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한 이유 "오래될수록 불안해져"
김선호 전 연인은 미모의 기상캐스터?..“쩔쩔매는 이유 있어”→김선호 “진심으로 사과”
김선호, 이번 사태로 날린 돈은? 위약금 물게되면 '어마어마'할 듯
서장훈, 3조 재산 진짜?..“방송 수익, 농구 수익 넘었다”
“씻을 때마다 시아버지가 욕실 문 열어” 며느리의 속앓이
“몇명이랑 성관계 했어?”…아델의 대답은
'제니와 열애설' 지드래곤, 무심하게 낀 '하트 반지'
이런 선풍기는 없었다. 선풍기인가? 에어컨인가?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0자루 한정!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