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병상련' 압박 않는 호날두 변호한 솔샤르 감독, "할 수 있는 건 다해"

김성원 입력 2021. 10. 20. 14:5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말도 많고, 탈도 많다.

맨유 레전드 게리 네빌은 친정팀이 지난 주말 레스터시티에 2대4로 역전패를 당하자 "호날두가 종종 팀 동료를 향해 허공에 팔을 흔들며 불만을 표출한다. 이같은 행동은 팀에는 해악으로 반드시 멈춰야 한다"고 저격했다.

솔샤르 감독이 호날두의 '우군'이 됐다.

솔샤르 감독은 "호날두는 명실상부한 최고의 선수다. 우리는 그가 팀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알고 있다. 호날두는 팀을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하고 있다"고 변호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크리스아누 호날두. 로이터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 말도 많고, 탈도 많다. 맨유 이야기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경질 위기다. 최근 5경기(프리미어리그, 챔피언스리그, 리그컵) 1승1무3패에 팬들도 인내심을 잃었다. 안토니오 콘테, 지네딘 지단 등 명장들의 이름이 맨유 차기 감독으로 오르내리고 있다.

맨유로 돌아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도 직격탄을 맞았다. 호날두의 일거수일투족이 눈엣가시다. 맨유 레전드 게리 네빌은 친정팀이 지난 주말 레스터시티에 2대4로 역전패를 당하자 "호날두가 종종 팀 동료를 향해 허공에 팔을 흔들며 불만을 표출한다. 이같은 행동은 팀에는 해악으로 반드시 멈춰야 한다"고 저격했다.

호날두는 압박에 가담하지 않는 독선적인 플레이 스타일에 대해서도 비판받았다. 네빌은 "맨유는 그라운드에서 2개의 팀이 존재한다. 자아가 강한 전방의 스타플레이어 5명과, 후방의 5명이다. 공격과 수비가 따로 놀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고 꼬집었다.

솔샤르 감독이 호날두의 '우군'이 됐다. 그는 아탈란타(이탈리아)와의 2021~2022시즌 유럽챔피언스리그 F조 3라운드(21일 오전 4시·한국시각)를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경기장에는 11명의 선수가 있다. 승리를 위해 구성된 팀이며, 모두가 다른 역할과 책임이 있다. 하지만 레스터시티전처럼 패할 경우에는 비판 또한 불가피하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리고 호날두를 꺼냈다. 솔샤르 감독은 "호날두는 명실상부한 최고의 선수다. 우리는 그가 팀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알고 있다. 호날두는 팀을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하고 있다"고 변호했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한 이유 "오래될수록 불안해져"
김선호 전 연인은 미모의 기상캐스터?..“쩔쩔매는 이유 있어”→김선호 “진심으로 사과”
김선호, 이번 사태로 날린 돈은? 위약금 물게되면 '어마어마'할 듯
서장훈, 3조 재산 진짜?..“방송 수익, 농구 수익 넘었다”
“씻을 때마다 시아버지가 욕실 문 열어” 며느리의 속앓이
“몇명이랑 성관계 했어?”…아델의 대답은
'제니와 열애설' 지드래곤, 무심하게 낀 '하트 반지'
이런 선풍기는 없었다. 선풍기인가? 에어컨인가?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0자루 한정!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