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가입자 72%, 5G 전용 서비스 존재 여부도 모른다

이성락 입력 2021. 10. 20. 12:0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내 5세대 이동통신(5G) 서비스 가입자 약 70%가 5G 전용 서비스 존재를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양정숙 의원은 '5G 전용 서비스 인식 및 이용 현황' 정책보고서를 통해 5G 서비스 가입자 72%가 5G 전용 서비스 자체를 알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동통신 3사 중 유일하게 5G 전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LG유플러스 가입자의 57.1%는 5G 전용 서비스가 제공된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5G 서비스 가입자의 상당수가 5G 전용 서비스 존재조차 모르고 있는 데다 이를 이용하는 가입자는 극소수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더팩트 DB

양정숙 의원실 "LTE와 별만 다르지 않은 서비스 제공하고 있어"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국내 5세대 이동통신(5G) 서비스 가입자 약 70%가 5G 전용 서비스 존재를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양정숙 의원은 '5G 전용 서비스 인식 및 이용 현황' 정책보고서를 통해 5G 서비스 가입자 72%가 5G 전용 서비스 자체를 알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전국 10~69세 5G 가입자 1000명 대상, 온라인 설문 방식으로 진행됐다.

SK텔레콤과 KT는 사실상 5G 전용 서비스가 없다. 5GX 클라우드 게임 등을 5G 전용으로 홍보하고 있지만, LTE 가입자도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다. 하지만 KT 가입자의 77.4%, SK텔레콤 가입자의 74.6%는 이러한 사실을 모르고 있었다.

이동통신 3사 중 유일하게 5G 전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LG유플러스 가입자의 57.1%는 5G 전용 서비스가 제공된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었다.

5G 전용 서비스에 대한 인지도가 낮은 만큼, 이용률도 낮게 나타났다. 이동통신사들이 5G 가입자용으로 홍보한 서비스를 한 번도 이용해본 적 없다는 비율은 SK텔레콤 79.7%, LG유플러스 66.9%, KT 59.7%에 달했다.

5G 요금제에 대해 '불만족'이라는 답은 47.9%였다. '만족한다'는 답은 14.8%에 그쳤다.

5G 콘텐츠 다양성에 대해서도 '불만족'이라는 답이 34.2%로, '만족한다'는 반응(20.2%)보다 많았다.

양정숙 의원실은 "5G 콘텐츠 투자 및 전용 서비스 개발이 늦어지면서 기존 LTE 서비스와 차별화하지 못하고 있다"며 "이동통신사들이 5G 서비스로 비싼 요금을 받으면서도 LTE와 별만 다르지 않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rocky@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