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린저 8회 동점포→베츠 역전타, 다저스 극적으로 벼랑 끝 탈출..2패 후 1승 반격시작[NLCS3차전]

정현석 입력 2021. 10. 20. 10:23 수정 2021. 10. 20. 10:43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Los Angeles Dodgers' Cody Bellinger celebrates after hitting a grand slam during the third inning of the team's baseball game against the Milwaukee Brewers on Thursday, Aug. 2, 2018, in Los Angeles. (AP Photo/Mark J. Terrill)

[스포츠조선 정현석 기자]코디 벨린저와 무키 베츠가 벼랑 끝 다저스를 구했다.

3연패 직전에 벨린저가 극적인 동점 홈런을 날리자 베츠가 역전타로 짜릿한 역전승을 이끌었다.

다저스는 20일(이하 한국시각)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3차전에서 6대5로 승리했다. 다저스는 2패 후 1승을 올리며 반전의 계기를 마련했다.

다저스는 7회까지 2-5로 뒤지며 패색이 짙었다. 타선이 좀처럼 역전의 돌파구를 열지 못한 채 무기력하게 끌려갔다.

다저스타디움을 가득 메운 홈 팬들은 머리를 감싸 쥐며 현실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모습. 무기력한 모습에 실망한 일부 팬들은 자리를 뜨기도 했다.

8회말 대반전 드라마가 씌여졌다.

스미스와 폴락의 안타로 1사 1,2루. 벨린저가 애틀랜타 불펜 에이스 잭슨의 4구째 102마일 하이패스트볼을 당겨 오른쪽 담장을 훌쩍 넘겼다. 5-5 동점을 만드는 극적인 동점 홈런.

잠잠하던 다저스타디움을 열광의 도가니로 빠뜨리는 순간. 다저스는 테일러의 안타와 도루로 만든 2사 3루에서 베츠의 우중월 역전 적시 2루타로 기어이 6-5 역전에 성공했다.

역전에 성공한 다저스는 9회초 마무리 켈리 잰슨을 투입해 경기를 마무리 했다.

초반은 암울했다.

에이스 워커 뷸러가 수비진의 실수 속에 조기강판한 다저스는 시리즈 전적 3전 전패로 탈락 위기에 몰렸다.

팀을 구하기 위해 출격한 선발 뷸러는 수비진의 도움을 받지 못하면서 3⅔이닝 7피안타 3볼넷 3탈삼진 4실점으로 조기 강판했다. 2차전에서 20승 투수 유리아스의 불펜 투입 실패에 이어 이날 최후의 보루 뷸러마저 무너지며 심리적으로 위축된 다저스는 이날 패했다면 시리즈를 허무하게 내줄 수 있었던 상황.

하지만 기적의 8회를 완성하며 벼랑 끝에서 탈출했다.

다저스는 1회 무사 1루에서 코리 시거가 애틀랜타 선발 찰리 모튼으로부터 중월 139m 대형 투런홈런으로 앞서갔다. 직후 볼넷 3개로 흔들린 찰리 모튼을 무너뜨릴 수 있었다. 2사 만루의 후속 찬스에서 테일러의 내야 팝 플라이가 아쉬웠다.

1회 위기를 넘긴 모튼은 2회 부터 안정을 찾았다. 2회부터 5회까지 2안타 1볼넷만 내주며 실점 없이 다저스 강타선을 봉쇄했다. 5이닝 동안 3안타 6볼넷 5탈삼진 2실점으로 뷸러와의 선발 맞대결에서 우세를 보였다.

워커 뷸러. AP연합뉴스

뷸러는 1회 3안타를 허용했지만 애틀랜타 에디 로사리오의 주루사 덕분에 실점 없이 넘겼다.

2회와 3회 안타를 내주지 않으며 안정을 되찾는 듯 했다.

하지만 4회 수비 실수가 발목을 잡았다. 1사 1루에서 오스틴 라일리의 펜스 앞 뜬공이 중견수 가빈 럭스의 글러브를 맞고 떨어졌다. 2루타로 기록됐지만 실책성 플레이였다. 2사 1루가 될 상황이 1사 2,3루가 됐다. 뷸러가 흔들렸다. 작 피더슨과 아담 듀발의 연속 적시타가 터지며 2-2 동점.

트래비스 다노의 스트레이드 볼넷으로 1사 만루. 댄스비 스완슨의 3-유간 타구가 유격수 코리 시거 글러브를 맞고 뒤로 튀었다. 3-2 역전. 잡았다면 최소 아웃카운트 하나를 늘릴 수 있는 타구였다.

이어진 1사 만루에서 투수 찰리 모튼을 삼진 처리한 뷸러는 로사리오에게 밀어내기 볼넷으로 4실점 째를 내주며 마운드를 내려갔다.

뷸러를 강판시킨 애틀랜타는 5회초 안타와 볼넷으로 만든 1사 1,3루에서 듀발이 4회에 이어 바뀐 투수 필 빅포드로부터 또 한번 적시타를 날리며 5-2로 점수 차를 벌렸다.

애틀랜타는 듀발과 피더슨 스완슨이 각각 멀티히트와 4타점을 합작하며 타선을 이끌었지만 역전패로 빛이 바랬다.

무키 베츠. AP연합뉴스

극적으로 부활한 다저스는 다음날인 21일 오전 9시8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4차전에서 시리즈 균형을 노린다. 다저스는 지난 18일 2차전에 깜짝 구원 등판해 18구를 던진 20승 투수 유리아스가 사흘 만에 선발 출격한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한 이유 "오래될수록 불안해져"
김선호 전 연인은 미모의 기상캐스터?..“쩔쩔매는 이유 있어”→김선호 “진심으로 사과”
서장훈, 3조 재산 진짜?..“방송 수익, 농구 수익 넘었다”
“씻을 때마다 시아버지가 욕실 문 열어” 며느리의 속앓이
“몇명이랑 성관계 했어?”…아델의 대답은
‘32세’ 톱스타, 숨진 채 발견..“기이한 죽음→남편 수상해”
'제니와 열애설' 지드래곤, 무심하게 낀 '하트 반지'
이런 선풍기는 없었다. 선풍기인가? 에어컨인가?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0자루 한정!

Copyright©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