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함께 해준다며.. 인기 BJ, 신입 진행자에 성관계 강요"

이가영 기자 입력 2021. 10. 20. 07:54 수정 2021. 10. 20. 08:19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고소장 접수.. 경찰 수사 착수
경찰 로고 /조선 DB

억대 수익을 올리는 남성 인터넷방송 진행자(BJ)가 신입 여성 BJ에게 함께 방송하는 ‘합방’을 대가로 성폭행을 시도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일 경기 부천 오정경찰서에 따르면 여성 BJ A씨는 전날 준강간 혐의로 유명 남성 BJ B(20대)씨를 경찰에 고소했다. A씨는 고소장에서 B씨가 지난 1일 합방을 촬영한 대가로 성관계를 강요했다고 주장했다.

B씨는 인터넷 방송을 통해 연간 억대의 수익을 올리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A씨는 방송을 시작한 지 수개월밖에 지나지 않았다고 한다.

유명 BJ와 합방을 하면 시청자 수가 급증하고, 이것이 수익으로 이어지기 때문에 신입 BJ로서는 합방 선택권을 가진 유명 BJ의 제안을 쉽게 거절하기 어렵다고 한다. B씨는 사건 당일 “이 바닥에서 성공하려면 나와 관계를 맺어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A씨에게 피해 진술을 들은 후 B씨를 불러 사실관계를 조사할 계획이다.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