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앞바다서 규모 2.2 지진 발생.."큰 진동은 못느꼈다"

백승목 기자 입력 2021. 10. 19. 22:3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경향신문]
포항 앞바다에서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 시민들은 “큰 진동은 느끼지 못했다”는 반응을 보였다.

기상청은 19일 포항시 남구 동남동쪽 37㎞ 해역에서 이날 오후 10시13분31초에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앙은 북위 35.90도, 동경 129.75도이고, 지진 발생 깊이는 22km이다.

19일 발생한 포항 지진 진앙지 │기상청 제공

포항시민 김모씨(58)는 “기상청 발표를 보고 지진이 발생한 줄 알았지만, 큰 진동을 느끼지는 못했다”고 말했다. 기상청도 “지진피해는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백승목 기자 smbaek@kyunghyang.com

Copyright© 경향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