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오징어 게임' 글로벌 스타 위하준, '작은아씨들' 주인공

문지연 입력 2021. 10. 19. 13:1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오징어 게임'으로 전세계에 눈도장을 찍은 배우 위하준이 '작은아씨들'의 주인공이 된다.

19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위하준이 새 드라마 '작은아씨들'(정서경 극본, 김희원 연출)의 주인공이 된다"고 밝혔다.

위하준은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을 통해 확실히 얼굴을 알린 배우.

'오징어 게임' 이후 더 강력해진 위하준의 활약에 기대가 이어진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오징어 게임'으로 전세계에 눈도장을 찍은 배우 위하준이 '작은아씨들'의 주인공이 된다.

19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위하준이 새 드라마 '작은아씨들'(정서경 극본, 김희원 연출)의 주인공이 된다"고 밝혔다. '작은아씨들'은 우애 좋은 세 자매의 이야기를 담는 작품으로, 자매들이 극을 이끌어가는 여성 서사극. 이미 김고은과 남지현이 대본을 받아 긍정적으로 논의하고 있고, 위하준이 남자 주인공으로 낙점되며 '월드스타'로서의 행보를 이어간다.

'작은아씨들'은 이미 '돈꽃'과 '빈센조'를 만들어낸 김희원 감독과 영화 '박쥐'와 '아가씨' 등의 각본을 맡고, 드라마 '마더'로 섬세한 필력을 자랑했던 정서경 작가의 협업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바. '빈센조'로 14% 시청률을 돌파하며 작품성과 흥행을 동시에 잡았던 김희원 감독의 신작이라 관심이 쏠린다.

위하준은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을 통해 확실히 얼굴을 알린 배우. 극중 경찰 준호로 분해 '오징어 게임' 안에서 충분히 활약했다. 이뿐만 아니라 '18어게인', '로맨스는 별책부록', 영화 '곤지암', '걸캅스', '샤크', '미드나이트' 등으로도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여기에 최근에는 이동욱, 한지은과 함께 '배드앤크레이지'의 주인공으로 촬영을 이어가는 중. '오징어 게임' 이후 더 강력해진 위하준의 활약에 기대가 이어진다.

스튜디오드래곤이 만드는 '작은아씨들'은 하반기 캐스팅을 완료하고 촬영에 돌입한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한 이유 "오래될수록 불안해져"
“씻을 때마다 시아버지가 욕실 문 열어” 며느리의 속앓이
KBS 다큐에 알몸 샤워 장면이..비난 커지자 결국 영상 비공개 처리
이세영 남친, '결별설' 해명 “가족·직장 문제로 日 돌아가, 헤어진 거 아냐”
“몇명이랑 성관계 했어?”…아델의 대답은
‘32세’ 톱스타, 숨진 채 발견..“기이한 죽음→남편 수상해”
'제니와 열애설' 지드래곤, 무심하게 낀 '하트 반지'
이런 선풍기는 없었다. 선풍기인가? 에어컨인가?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0자루 한정!

Copyright©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