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 의심의 여지 없다" 승리 발판, 토트넘 간헐적 천재 향한 칭찬

김가을 입력 2021. 10. 18. 17:1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간헐적 천재' 탕기 은돔벨레(토트넘)를 향한 극찬이 나왔다.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각) 영국 뉴캐슬어폰타인의 세인트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뉴캐슬과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원정 경기에서 3대2로 역전승을 거뒀다.

다이어는 "은돔벨레는 토트넘의 진정한 승부수였다. 그는 최고의 모습을 보였다. 그의 재능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칭찬했다.

은돔벨레는 2019년 여름 토트넘의 유니폼을 입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EPA 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가을 기자]'간헐적 천재' 탕기 은돔벨레(토트넘)를 향한 극찬이 나왔다.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각) 영국 뉴캐슬어폰타인의 세인트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뉴캐슬과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원정 경기에서 3대2로 역전승을 거뒀다.

초반 분위기는 어수선했다. 토트넘은 경기 시작 2분여 만에 상대에 선제골을 내줬다. 토트넘이 반격에 나섰다. 전반 17분 은돔벨레의 골로 1-1 동점을 만들었다. 분위기를 탄 토트넘은 해리 케인-손흥민의 연속골을 묶여 리드를 잡았다. 토트넘은 경기 마지막까지 리드를 지키며 승리를 완성했다.

영국 언론 더부트룸은 '잉글랜드 국가대표 출신 키론 다이어가 은돔벨레의 플레이를 칭찬했다'고 보도했다. 다이어는 "은돔벨레는 토트넘의 진정한 승부수였다. 그는 최고의 모습을 보였다. 그의 재능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칭찬했다.

은돔벨레는 2019년 여름 토트넘의 유니폼을 입었다. 토트넘은 이적료 6000만 파운드를 투자했다. 클럽 레코드를 기록했다. 하지만 은돔벨레는 잦은 부상 탓에 연착륙하지 못했다. 특히 조세 무리뉴 감독 시절에는 미운 오리로 전락한 바 있다. 올 시즌도 들쭉날쭉한 플레이 속 이날 첫 득점을 기록했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한 이유 "오래될수록 불안해져"
“씻을 때마다 시아버지가 욕실 문 열어” 며느리의 속앓이
KBS 다큐에 알몸 샤워 장면이..비난 커지자 결국 영상 비공개 처리
안선영 “갈치조림 주면 전남편 만날 수 있어..현 남편에 미련 없다” 폭탄 발언
“몇명이랑 성관계 했어?”…아델의 대답은
‘32세’ 톱스타, 숨진 채 발견..“기이한 죽음→남편 수상해”
'제니와 열애설' 지드래곤, 무심하게 낀 '하트 반지'
이런 선풍기는 없었다. 선풍기인가? 에어컨인가?
'비거리' 최대! 믿고 치는'드라이버' 전세계 최저가! 10자루 한정!

Copyright©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