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민호, 데뷔 24년 만 첫 단독 콘서트 성료

황채현 온라인기자 입력 2021. 10. 18. 16:0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경향]

사진제공 = 호엔터테인먼트(주)


가수 장민호가 첫 단독 콘서트를 성료했다.

장민호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데뷔 24년 만의 첫 단독 콘서트 ‘드라마’를 개최했다. 이번 공연은 예매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이날 장민호는 히트곡 ‘읽씹 안읽씹’을 선보인 후 첫 단독 콘서트 개최 소감과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 장민호는 ‘7번국도’, ‘남자 대 남자’, ‘연리지’, ‘남자는 말합니다’ 등 다양한 메들리로 팬들의 열기를 끌어올렸다는 후문이다.

사진제공 = 호엔터테인먼트(주)



사진제공 = 호엔터테인먼트(주)


특히 이번 공연에는 깜짝 게스트들이 등장해 관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15일 권인하를 시작으로, 16일 정동원, 17일 영탁이 지원사격에 나서 무대를 더욱 알차게 만들었다. 또한 KBS2 ‘갓파더’를 통해 장민호와 인연을 맺은 배우 김갑수가 응원차 콘서트를 방문했다.

이처럼 3일에 걸친 ‘드라마’ 서울 공연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장민호는 소속사를 통해 “첫 번째 콘서트라 많이 긴장하고 설레기도 했는데 성황리에 끝낼 수 있어서 너무 감사하다. 그동안 고마웠던 분들 특히 민호특공대(팬클럽)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할 수 있어서 뜻깊었다”며 “앞으로 지방 투어를 통해서 또 인사드릴 수 있으니 좋은 모습 많이 기대해달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장민호는 오는 23일, 24일 ‘드라마’ 부산 공연을 시작으로 대구, 인천, 울산, 창원까지 전국 각지에서 콘서트 열기를 이어간다.

황채현 온라인기자 hch5726@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