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리커, 디오픈 챔피언십 공식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 국내 전격 출시

김현주 입력 2021. 10. 18. 09:4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대한민국 대표 위스키 임페리얼을 판매하는 드링크인터내셔널의 자회사 인터리커가 세계 4대 메이저 골프대회 '디오픈 챔피언십' 공식 위스키로 유명한 스코틀랜드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LOCH LOMOND)'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는 로크로몬드 21년(LOCH LOMOND 21), 로크로몬드 30년(LOCH LOMOND 30) 등 총 2종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대표 위스키 임페리얼을 판매하는 드링크인터내셔널의 자회사 인터리커가 세계 4대 메이저 골프대회 ‘디오픈 챔피언십’ 공식 위스키로 유명한 스코틀랜드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LOCH LOMOND)'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싱글몰트 위스키 '로크로몬드'는 로크로몬드 21년(LOCH LOMOND 21), 로크로몬드 30년(LOCH LOMOND 30) 등 총 2종이다.

로크로몬드 21년은 각기 다른 3종의 몰트원액이 최상급 아메리칸 오크에서 숙성되었으며, 21년 고유의 유니크함을 위해 병에 넣기 전 3개월 전부터 함께 후숙 과정을 거쳐  바닐라의 달콤한 향에 복숭아와 배의 향 그리고 약간의 피트 향이 더해진 풀바디 위스키이다.

로크로몬드 30년은  최상급 아메리칸 오크통에서 숙성시키고 올로로소 쉐리 캐스크에서 마무리하여 복합적인 조화를 완벽하게 이루었고, 피트를 사용하지 않아 라임과 구스베리 그리고 키위의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다. 비냉각여과(Non-chill filtered)를 하여 위스키 본연의 풍미를 느낄 수 있다.

로크로몬드는 스코틀랜드 알렉산드리아 로몬드 호수에 위치하고 있는 증류소에서 탄생한 제품으로 몰트 100%를 사용해 단식 증류한 싱글몰트 위스키이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