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김선호, "역시 멜로장인"..드라마 같은 화보로 '추남' 1등 [Oh!쎈 종합]

김예솔 입력 2021. 10. 17. 20:0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김선호가 '추남 선발대회' 화보 1등을 차지했다.

17일에 방송된 KBS2TV '1박2일 시즌4'에서는 '추남 선발대회'가 열린 가운데 말과의 화보 1등으로 김선호가 뽑혔다.

이를 본 김선호는 "이렇게 되니까 딘딘의 사진이 기대된다"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김선호는 "진짜 힙하다"라고 감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김예솔 기자] 배우 김선호가 '추남 선발대회' 화보 1등을 차지했다. 

17일에 방송된 KBS2TV '1박2일 시즌4'에서는 '추남 선발대회'가 열린 가운데 말과의 화보 1등으로 김선호가 뽑혔다. 

이날 사진 촬영을 하며 딘딘은 "목장 가진 아들 느낌으로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에 조선희는 "그냥 꼬마 딘딘 느낌으로 가는 건 어떠나"라고 제안했다. 딘딘은 작은 말 보리와 함께 등장했고 "꼬마 섹시로 가보고 싶다"라고 말했다. 딘딘은 보리에게 당근을 주며 교감을 하며 촬영을 시도했다.

하지만 조선희는 "너무 먹는 거에만 집중하면 안된다. 사진 찍는 데 집중해라"라고 지적했다. 조선희는 여러 차례 딘딘의 포즈를 지적했고 결국 카메라를 내려놓고 본격적인 디렉팅에 나섰다. 조선희는 딘딘에게 코트를 입히고 뛰라고 주문했다. 딘딘이 뛰기 시작하자 보리도 함께 뛰었고 이에 딘딘은 무서워하기 시작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날 멤버들이 찍은 A컷 사진 중 개성 부문 상위 3인의 사진이 공개됐다. 먼저 문세윤의 사진이 공개됐다. 그 순간 스탭들과 멤버들 모두 깜짝 놀라 눈길을 사로 잡았다. 문세윤은 "'놈놈놈' 시즌2 하면 연락 올 것 같다. 잘 생긴놈, 이상한 놈, 뚱뚱한 놈 으로"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문세윤은 남다른 컨셉으로 추남을 표현했다. 문세윤은 "태어나서 처음으로 멋진 사진을 찍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를 본 김선호는 "이렇게 되니까 딘딘의 사진이 기대된다"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다음은 라비의 사진이 공개됐다. 조선희는 "지배자 컨셉"이라고 설명했다. 라비는 번쩍이는 옷에 말을 감싼 포즈로 눈길을 사로 잡았다. 딘딘은 "유명한 DJ느낌이다"라고 말했다. 김선호는 "진짜 힙하다"라고 감탄했다. 

라비는 "정말 마음에 든다"라고 말했다. 조선희는 "보통 말과 사진 찍을 때 이런 컨셉으로 안 찍는데 유니크해서 좋았다. 이런 컨셉도 찍을 수 있구나 싶어서 내가 배웠다"라고 칭찬했다. 

이어서 김선호의 사진이 공개됐다. 김선호는 사진을 보자 박수를 치며 감탄했다. 김선호의 사진은 드라마 포스터를 연상케 하는 느낌으로 눈길을 끌었다. 

조선희는 "말의 다리와 선호씨의 손의 느낌이 포인트"라며 "사진 이름이 '슬픈 로망스'"라고 말했다. 라비는 "굉장히 사연이 있는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김선호는 "내가 원하는 느낌으로 나왔다. 아련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딘딘은 "선생님 짱이다"라고 감탄했다. 

한편, 이날 개성 부문 상위 3인으로 김선호, 문세윤, 딘딘이 선정돼 점심 식사를 즐기게 됐다. 
/hoisoly@osen.co.kr
[사진 : KBS2TV '1박2일 시즌4' 방송캡쳐] 

Copyright©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