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망했다" 윤혜진, 안과 '쌍꺼풀 수술' 깜짝 고백.. '눈썹 문신'까지? ('해방타운') [종합]

박근희 입력 2021. 10. 15. 23:58 수정 2021. 10. 16. 00:0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윤혜진이 안과에서 쌍꺼풀 수술을 했음을 고백했다.

15일 전파를 탄 JTBC 예능프로그램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이하 '해방타운'에서는 윤혜진이 즐거운 해방 라이프를 만끽했다.

이어 꼼꼼히 클렌징을 한 윤혜진이 "제가 눈 쪽이 좀 망했다. 수술을 안과에서 했다. 진짜 어렸을 때. 눈썹이 찔러서 동네 안과에서 했다. 너무 잘못해서 성인돼서 다시 수술을 했다. 아이라인은 타투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박근희 기자]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윤혜진이 안과에서 쌍꺼풀 수술을 했음을 고백했다. 

15일 전파를 탄 JTBC 예능프로그램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이하 '해방타운'에서는 윤혜진이 즐거운 해방 라이프를 만끽했다.

윤혜진은 “평생 무대화장을 하고 살았다. 그게 너무 싫어서 화장을 거의 안하고 살았다. 그때는 맨 얼굴이어도 실례가 되는 정도가 아니었는데 이제는 못 보겠더라. 이제는 메이크업을 배워서 ‘좀 하고 다녀야겠다’(라는 생각을 했다)”라고 말했다.

윤혜진은 “제가 진짜 똥손이다. 혹시 약간 어려보이게 가능한가요?”라고 물었고, 메이크업 선생님은 “일단 제가 최선을 다해보겠습니다. 제가 그동안 동안 전문 메이크업을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꼼꼼히 클렌징을 한 윤혜진이 “제가 눈 쪽이 좀 망했다. 수술을 안과에서 했다. 진짜 어렸을 때. 눈썹이 찔러서 동네 안과에서 했다. 너무 잘못해서 성인돼서 다시 수술을 했다. 아이라인은 타투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방송화면 캡쳐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