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문재완 옛날 휴대폰 발견 "구여친 흔적 있어?" (동상이몽2)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입력 2021. 10. 4. 23:3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의 옛날 휴대폰을 발견했다.

4일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지혜가 문재완의 옛날 휴대폰 속 내용을 보겠다고 하는 이야기가 방송됐다.

문재완은 "옛날에 쓰던 휴대폰들이다"라며 지금까지 사용했던 휴대폰들을 꺼냈고, 이지혜는 "이걸 다 모아?"라며 놀랐다.

이지혜는 "이거 다 지웠어? 구 여친의 흔적을 내가 한번"라며 충전기 찾기에 나서 문재완이 긴장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동아닷컴]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의 옛날 휴대폰을 발견했다.

4일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지혜가 문재완의 옛날 휴대폰 속 내용을 보겠다고 하는 이야기가 방송됐다.

텅 빈 사무실을 지키던 문재완은 짐을 챙기기 시작했다. 이지혜는 "빨리 해야지 청소를 해도해도 끝이 없네. 오빠 언제야 회사 옮기는게?"라고 물었다. 문재완 회사가 확장 이전하는 것.

문재완은 "사실 집에 갖다 놓을 게 있어. 에어프라이기도 갖고 와야 돼. 직원들 먹어야 되잖아. 저것도 집에 잠깐 갖고 가야 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지혜는 사무실에 있는 라면을 발견하고 "집에 둘 데가 없다니까"라며 난감해했다.

문재완은 "옛날에 쓰던 휴대폰들이다"라며 지금까지 사용했던 휴대폰들을 꺼냈고, 이지혜는 "이걸 다 모아?"라며 놀랐다. 그리고 문재완은 "전자기기는 못 버리겠더라고"라며 민망해했다.

이지혜는 "이거 다 지웠어? 구 여친의 흔적을 내가 한번"라며 충전기 찾기에 나서 문재완이 긴장했다.

충전기를 발견해 휴대전화에 꽂았고, 이 모습을 VCR로 본 MC 김구라는 "문재완은 아무 것도 없어. 과거 깨끗해"라고 그에 대한 신뢰를 나타냈다.

다행히 휴대전화는 켜지자마자 수명을 다하고 꺼져버려 모두를 안심케 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Copyright© 스포츠동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