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전국 맑다가 밤부터 구름..일교차 15도 이상

문다영 입력 2021. 10. 2. 09: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일요일인 3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밤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2∼20도, 낮 최고기온은 26∼31도로 예보됐다.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으로 매우 크겠으니 환절기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전날 밤부터 이날 아침까지 남부지방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겠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코스모스와 함께 깊어가는 가을 지난 9월 30일 오후 경기도 시흥시 갯골생태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코스모스를 보며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문다영 기자 = 일요일인 3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밤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2∼20도, 낮 최고기온은 26∼31도로 예보됐다.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으로 매우 크겠으니 환절기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전날 밤부터 이날 아침까지 남부지방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겠다.

오후에 서해안과 강원 영동에는 시속 30∼45㎞, 순간풍속 시속 55㎞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m, 서해 0.5∼3m, 남해 0.5∼1.5m로 예상된다.

다음은 3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맑음, 맑음] (17∼28) <0, 0>

▲ 인천 : [맑음, 맑음] (19∼26) <0, 0>

▲ 수원 : [맑음, 맑음] (17∼29) <0, 0>

▲ 춘천 : [맑음, 맑음] (14∼27) <0, 0>

▲ 강릉 : [맑음, 맑음] (18∼30) <0, 0>

▲ 청주 : [맑음, 맑음] (16∼30) <0, 0>

▲ 대전 : [맑음, 맑음] (17∼30) <0, 0>

▲ 세종 : [맑음, 맑음] (16∼29) <0, 0>

▲ 전주 : [맑음, 맑음] (17∼31) <0, 0>

▲ 광주 : [맑음, 맑음] (18∼29) <0, 0>

▲ 대구 : [맑음, 맑음] (16∼29) <0, 0>

▲ 부산 : [맑음, 맑음] (20∼28) <0, 0>

▲ 울산 : [맑음, 맑음] (17∼28) <0, 0>

▲ 창원 : [맑음, 맑음] (19∼28) <0, 0>

▲ 제주 : [맑음, 맑음] (20∼30) <0, 0>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10대 '몽유병 살인' 주장…쌍둥이 남매간 살해 진실은
☞ 디파이 플랫폼서 오류로 이용자에 1천억 가상화폐 송금
☞ V라인 되려고 양악수술? 절대 안되는 사람 있습니다
☞ 35년만에 풀린 연쇄살인 미스터리…자살하며 자백한 전직 경찰
☞ 마리 앙투아네트의 가려진 러브레터 해독돼
☞ 천장서 개 오줌이 뚝뚝…올라가보니 우리에 갇힌 개 20마리가
☞ 가슴 달린 남자·수염 나는 여자…요즘 늘어난 이유?
☞ 호날두도 주유대란 못 피해…7시간 대기 후 포기
☞ 반사신경 놀랍다…표범 달려들자 지팡이로 맞짱 뜬 여성
☞ 코로나 규정 어겼다며 체포인척 女납치해 성폭행후 살해한 경찰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