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초 만에 매력 속으로"..청주 소개 특별 영화제

송근섭 입력 2021. 9. 30. 21:52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KBS 청주] [앵커]

요즘은 잘 만든 짧은 영상 하나가, 그 어떤 홍보 수단보다 큰 효과를 내고 있는데요.

1분 만에 청주의 다채로운 매력을 빠져들게 하는 60초 영화제 수상작을 송근섭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하얀 도화지 위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 '직지심체요절'이 등장합니다.

알록달록 섬세한 붓칠로 청주의 과거와 현재가 그려지고, 그 중심에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자랑하는 반도체로 연결됩니다.

짧은 영상에 청주가 자랑하는 직지와 반도체 등, '기록의 역사'가 담겼습니다.

[배유미/'60초 영화제' 수상자 : "직지 역시 누군가의 기록으로 우리의 역사가 되었듯이, 현재 만들어지는 청주의 역사나 이런 것들이 반도체를 통해서 (기록된다는 의미입니다)."]

이 영상은 자연스러운 화면 전환을 활용하는 '마스킹 기법'으로 제작됐습니다.

옛 대통령 별장 청남대와 대청호, 수암골 등 청주의 명소가 역동적인 화면으로 이어집니다.

[김민수/'60초 영화제' 수상자 : "장소 장소 넘어감에 있어서 보시는 분들로 하여금 지루함도 없애고, 청주에 관한 흥미를 유발할 수 있게끔 (제작했습니다)."]

코로나19로 관광지 홍보 등 자치단체의 대면 활동이 제한된 시기.

청주시와 SK하이닉스가 60초의 짧은 시간에 청주를 알릴 수 있는 특별한 영화제를 열었습니다.

모두 12편의 영상이 선정됐는데 역사극 형식의 드라마부터 신나는 안무까지, 톡톡 튀는 발상으로 가득합니다.

[한범덕/청주시장 : "청주라는 데가 사실 구석구석 다 아는 것 같아도 잘 모르고 있는데, 60초의 영상 작품을 통해서 정말 몰랐던 것을 알게 되는 이런 재미가 있을 겁니다."]

이번에 선정된 12편은 청주시 홈페이지에 올려져 청주를 알리고 안내하는 홍보 영상으로 활용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송근섭입니다.

촬영기자:김현기

송근섭 기자 (sks85@kbs.co.kr)

Copyright© KB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