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효진이보다는 승주가"..최고의 룸메이트로 '표승주' 꼽은 이유?('라디오스타')

신지원 입력 2021. 9. 29. 23:53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라디오스타'(사진=방송 화면 캡처)

'라디오스타' 김연경이 표승주를 최고의 룸메이트로 꼽았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오케이 공자매' 특집 2탄으로 배구 선수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 박정아, 표승주, 정지윤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연경은 양효진과 표승주와 한 번씩 룸메이트를 했음을 밝혔다. 김연경은 "선배들이 보통 선택한다. 후배들은 싫어해도 해야 한다"라고 농담을 던졌다.

한편 표승주는 "김연경이 SNS 사진 올리는 거 엄청 신경쓴다"라며 김연경의 사진을 골라주는 역할은 물론 달달한 모닝 인사로 김연경을 깨운다고 밝혔다.

표승주는 "언니랑 아침부터 장난치고 싶어서 일어나면 "잘 잤어요?"라고 물어본다"라고 말했고, 이에 김연경은 몸서리를 치며 "너무 소름이다"라고 고개를 저었다. 이에 MC 김구라는 "JYP 박진영처럼 그런거냐?"라고 연상시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연경은 "표승주와 선수촌 내에서 '신혼부부 같다'라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제가 부담감도 있고 주장직도 맡고 있어서 인지 저를 내조하듯 챙겼다"라며 "승주 덕분에 버틸 수 있었다"라고 고마워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