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효진, "키 190cm..드레스 기장 수선 없이 딱 맞아 웨딩숍 직원들 놀라" (라스)

백아영 입력 2021. 9. 29. 23: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양효진이 웨딩사진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오케이 공자매' 특집으로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4강 신화의 주인공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 박정아, 표승주, 정지윤이 출연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양효진이 웨딩사진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오케이 공자매‘ 특집으로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4강 신화의 주인공 김연경, 김수지, 양효진, 박정아, 표승주, 정지윤이 출연했다.

지난 4월 결혼한 양효진은 “웨딩숍에서 굉장히 놀라워 했다고?”라고 묻는 질문에 “처음에 고민을 많이 했다. 190cm라 기장이 맞는 게 없을 것 같았다. 기장이 긴 외국 브랜드를 찾아 입었는데 수선을 하지 않고 딱 맞는 건 처음이라고 하더라. 웨딩촬영할 때도 드레스를 잡고 하는데 저는 그냥 서서 찍었다”고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양효진은 남편의 키가 2m라는 소문에 대해 “결혼식 때 사진이 그렇게 보인 것 같다. 저보다 작다”고 설명했다.

그런가 하면 양효진은 올림픽 이후 남편이 집에 배구공을 자꾸 주문한다고 밝혔다. 그는 “자고 일어나면 택배 박스가 와 있어서 선물인가 하고 보면 배구공이더라. 지인들의 사인 요청에 배구공을 주문한 건데 공이 좀 많더라. 그랬더니 남편이 이제 앞으로 얼마나 한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남편분 장꾸 스타일이시네 ㅋㅋㅋ“, ”웨딩사진 진짜 너무 예뻐“, ”와 수선 없이 드레스가 딱 맞아 ㅋㅋㅋ대박“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iMBC 백아영 | 화면캡처 MBC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