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용수, "올스타전이라 경기 수준이 달라"..남다른 경기력에 감탄('골 때리는 그녀들')

신지원 입력 2021. 9. 29. 23:35 수정 2021. 9. 29. 23:39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골 때리는 그녀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최용수가 올스타전의 수준을 평가했다.

2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블루팀 대 레드팀의 올스타전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우승팀 FC불나방 블루팀 이천수와 준우승팀 FC국대패밀리 레드팀 김병지는 서로 골이 우리 팀 것임을 주장하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해설석에 배성재는 "양 팀이 다 삼두정치다"라며 팽팽한 상황을 전했다.

한편 선수들은 콤비 플레이와 질식 수비를 하며 한치 양보 없는 경기를 펼쳤고 이에 최용수는 "올스타전이라 역시 경기 수준이 다르다"라고 감탄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