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극초음속미사일 화성-8형 시험발사"..김정은 불참

한연희 입력 2021. 9. 29. 22:22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앵커]

북한이 어제 쏘아 올린 단거리 미사일이 신형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확인했습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이번 시험 발사에도 참석하지 않았는데, 연이은 대남 유화 담화 뒤 전략무기를 실험한 의도가 무엇인지 주목됩니다.

한연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북한은 전날 발사한 미사일이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 미사일 '화성-8형'으로 이번이 첫 시험발사였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처음으로 도입한 '앰풀화' 된 미사일 연료 계통과 발동기의 안정성을 확증했고, 목표로 했던 모든 기술적 지표들이 설계상 요구를 만족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앰풀화'란 액체연료를 미리 용기에 담아두는 방식 등을 말하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기존의 액체연료 방식과 달리 주입시간을 줄여 신속한 발사가 가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올해 들어 진행한 시험 발사에 모두 불참했던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이번에도 참관하지 않았습니다.

대신 지난 15일 탄도미사일 발사를 지도했던 박정천 노동당 비서와 국방과학 부문 지도 간부들이 자리를 메웠습니다.

[신범철 / 백석대 초빙교수 : 문재인 정부를 압박하면서 자신들이 원하는 상황" "결국, 북한의 미사일 개발에 대해서 한국 정부가 별다른 대응을 하지 못하게 하는 상황을 만들기 위해서 시나리오에 의해서 움직였다고 봐요.]

북한이 연이은 유화 담화 뒤 신형 무기를 공개한 것에 대해 우리 정부는 여전히 신중한 입장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인영 / 통일부 장관 : 두 측면 가운데 어느 한 측면에 대해 예단하지 않고 우리가 그동안 해 왔던 노력들을 의연하게 차분하게 대응해 나갈 겁니다.]

우선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미국, 중국 북핵 수석대표와 잇따라 비대면 협의를 가진데 이어 인도네시아에서 성 김 대북특별대표를 직접 만나 대응책을 논의할 방침입니다.

일단 이번 최고인민회의에서 별도의 대남·대미 메시지가 나오지 않은 만큼, 다음 달 10일 노동당 창건일을 전후해 북한이 어떤 추가 입장을 밝힐지 주목됩니다.

YTN 한연희입니다.

YTN 한연희 (hyhe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연예인 A씨와 유튜버의 싸움? 궁금하다면 [웹툰뉴스]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Copyright©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